알에스오토메이션, “하반기 스마트팩토리 및 신재생에너지 시장 활성화 기대”
알에스오토메이션, “하반기 스마트팩토리 및 신재생에너지 시장 활성화 기대”
  • 전성철 기자
  • 승인 2019.08.14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봇 모션 및 에너지 제어 전문 기업 알에스오토메이션(140670, 대표 강덕현)은 올해 상반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406억6290만원을 기록했다고 14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알에스오토메이션의 영업이익은 9066만원, 당기순손실은 1억7353만원이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 상반기 로봇 및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글로벌 대표 기업들이 투자를 지연하면서 산업 경기 침체로 이어져 매출액이 전년 동기보다 소폭 감소했다”며, “일본의 수출 규제에 따른 우리나라 정부의 국산화 대체 지원 정책 강화로 하반기에는 전방 시장이 활발해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긍정적인 영향이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알에스오토메이션은 하반기 핵심 전략으로 원가 경쟁력의 확보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회사는 판매관리비의 감소 노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으며, 실제로 매출에 기여하는 기본적인 항목 외에는 모두 감소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여기에 알에스오토메이션은 향후 무형자산의 감가상각에 대한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미리 손상 처리함으로써 재무구조를 탄탄하게 했다.

강덕현 알에스오토메이션 대표는 “최근 중국 내에 합자법인을 설립해 핵심 기술 확보 및 우수 인력 수급을 위한 중장기적인 글로벌 성장 로드맵을 갖췄다”며, “올해 하반기에는 대기업과 협력하고 있는 기술 개발이 구체적인 성과를 내는 한편, 스마트팩토리 및 신재생에너지 시장의 활성화로 부진한 실적을 만회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알에스오토메이션은 스마트팩토리의 로봇 모션 제어에 필요한 컨트롤러와 드라이브, 엔코더 세 가지 핵심 기술을 모두 보유하고 있는 국내 유일의 기업이다. 또한,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필수 품목인 에너지 전력 변환 장치 등을 개발, 생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