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구의 연애' 장도연, 양세형과 절친을 넘어 썸남썸녀 발전?
'호구의 연애' 장도연, 양세형과 절친을 넘어 썸남썸녀 발전?
  • 이나라
    이나라
  • 승인 2019.08.11 0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신나는 로맨스 '호구의 연애' 마지막 신입회원으로 합류한 대세 장도연이 거침없는 예능감과 매력을 대방출하며 활약해 기대를 모은다.

영월여행의 둘째 날 아침 신입회원으로 등장한 장도연은 동호회 회원들과 인사를 채 나눌 겨를도 없이 곧바로 호구왕 투표에 나선다. 특히 가장 마지막 순서였던 장도연의 보석 하나에 동점을 달리고 있던 두 남성 회원 중 호구왕의 주인공이 바뀌는 상황에 놓여있어 그녀의 선택에 더욱 관심이 모아진다. 
 
또 장도연에게는 남성 회원 한 명을 선택해 1:1 차 데이트를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이에 그녀는 “이분과 꼭 대화를 나눠보고 싶었어요”라며 의외의 상대를 선택한다. 이어 차 데이트를 하던 중 남성 회원은 장도연에게 “방송 보면서 원망했던 적이 잠깐 있었다”라며 뜻밖의 고백을 해 그녀를 당황시킨다. 과연 그가 고백한 속내는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한편 장도연은 오랜 절친으로 알려진 양세형과 뜻밖의 러브라인을 전개하며 현장을 뒤흔들어 놓는다. 유난히 수줍어하던 장도연은 양세형에게 “친구인줄 알았는데..”라며 깜짝 고백을 해 모두를 충격(?)에 빠뜨린다.

이에 여행 첫날 채지안에게 데이트를 거절당했던 아픔을 딛고 인기남으로 거듭난 양세형은 장도연 앞에서 기세등등한 모습을 보이며 나쁜 남자의 여유를 제대로 만끽해 폭소케 한다. 그러다 양세형은 “나도 오늘 실수하는 거 같아 도연아..”라고 의미심장한 발언을 하며 피어나는 썸의 열기에 더욱 불을 지핀다.

친구와 연인 사이 아슬아슬한 썸의 정석을 선보인 장도연과 양세형의 미친 케미는 오는 11일 오후 9시 5분 MBC ‘호구의 연애’에서 확인할 수 있다.

Fn투데이는 여러분의 후원금을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797-3464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