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혜경 성형설 부인하더니…'딴사람 인 줄'
안혜경 성형설 부인하더니…'딴사람 인 줄'
  • 정기석
  • 승인 2019.07.25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혜경 SNS
ⓒ 안혜경 SNS

 

안혜경의 파격적인 사진이 화제다.

안혜경이 최근 자신의 SNS에 사진을 게재하며 근황을 전한 가운데 다소 달라진 외모가 눈길을 끌고 있는 것.


사실 안혜경은 근황 사진을 공개할 때마다 성형설이 제기되곤 했다.

한 드라마 제작발표회에서 안혜경은 “공식 석상에 오랜만에 서기도 했고 많은 사진 중에서 몇 장 정도가 잘못 나온 것 같다”며 “그래서 그런 것 같다 해명할 게 없다”고 강조했다.

2001년 MBC 기상 개스터로 얼굴을 알린 안혜경은 빼어난 미모로 주목을 받았다.

특히 1979년생으로 올해 나이 41세지만 여전히 동안 미모를 과시해 부러움을 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