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A, 전문메이커를 위한 리눅스 보드 출시
SBA, 전문메이커를 위한 리눅스 보드 출시
  • 최민지
  • 승인 2019.07.22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발자들을 위한 프로그램에 접목 예정

서울시와 서울시 일자리 창출의 주역인 중소기업지원기관 SBA(서울산업진흥원, 대표이사 장영승)가 운영하는 메이커스페이스 전문랩 G·CAMP(G·캠프, 지·캠프)는 통합 IoT 플랫폼 업체인 주식회사 시그마델타테크놀로지 (이하 SDT)와 전문메이커를 위한 리눅스 보드를 제작하여 출시한다고 밝혔다.

전세계적으로, 라즈베리파이와 같은 오픈소스 하드웨어 플랫폼을 활용한 전문 메이커가 대폭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그러나, 대부분의 메이커들이 오픈소스 하드웨어 이상의 상용 수준의 고성능 하드웨어기반 서비스를 개발하는 보드는 부족한 상황이었으며, 이에 따라 상용에서 활용 가능한 리눅스 보드를 제작 지원하게 되었으며, 이에 메이커스페이스 전문랩 G·캠프는 '전문메이커를 위한 Arm Cortex-A 계열 보드 제작 지원'을 통해 리눅스 발보드 개발을 지원하게 되었으며, 시그마델타테크놀로지에서 다인시스와 함께 리눅스 보드를 개발하여 출시하게 되었다.

이번 출시된 리눅스 보드(모델명: SDTA7D)는 메이커들이 고성능 하드웨어 기반 사물인터넷 서비스를 구현하기 충분한 성능을 보유하고 있으며, 보드가 지원하는 운영체제로는 오픈소스 사물인터넷 플랫폼 Tizen과 Arm사의 MBED Linux OS이며, 어플리케이션 구조, 클라우드 드라이버 등을 지원받을 수 있는 펌웨어와 소프트웨어도 제공 한다.

뿐만아니라 삼성전자의 IoT 클라우드 서비스인 SmartThings와 Arm의 Pelion 클라우드 플랫폼에 연결하도록 지원될 예정이어서, 메이커들은 다양한 플랫폼에 이 보드를 활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개발된 리눅스 보드는 NXP의 i.MX 7Dual을 사용하며, Cortex-A7 코어를 통해 높은 리소스를 요구하는 고난도 작업을 구동할 수 있도록 하였으며, 하부 코어인 Cortex-M4를 통해서는 리얼타임(실시간) 응답을 필요로 하는 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개발자의 편의를 위해, 카메라와 오디오 드라이버를 제공하며, 다양한 소프트웨어와의 호환을 위해 HAL을 기본지원하고, 무선통신으로는 Wi-Fi와 블루투스를 지원하며, 유선통신으로는 기가비트 이더넷을 지원한다.

전문메이커를 위한 Arm Cortex-A 계열 보드 제작 지원을 통해 출시되는 리눅스 보드를 통해 빠른 고성능 시제품 제작을 지원할 예정이다. 리눅스 보드 개발사인 시그마델타테크놀로지는 개발자를 위해 리눅스 보드과 함께, 회로도, 예제, 동영상 강의로 구성하여 배포하며, 해당 모든 자료들은 github와 메이커스페이스 웹사이트를 이용해서 전문메이커들에게 공개 예정이며, 서울산업진흥원은 기술 워크숍, 서울 하드웨어 해커톤-탑 메이커편, 하드웨어 스타트업 프로그램 티스타즈 등 개발자들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서울산업진흥원 문구선 산업거점본부장은 “4차산업혁명은 고성능 하드웨어를 필요로 하며, 하드웨어 지원과 후속 프로그램을 마렸했다”며 “이를 통해 하드웨어 스타트업들이 빠르게 제품을 개발 했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