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신환 "문 대통령, '정경두 경질' 입장 밝혀야 정국 뚫는 단초될 것"
오신환 "문 대통령, '정경두 경질' 입장 밝혀야 정국 뚫는 단초될 것"
  • 신성대 기자
  • 승인 2019.07.18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1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1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신성대 기자]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18일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 회동과 관련해 문 대통령이 정경두 국방부 장관 경질 문제에 명료한 입장을 밝히는 게 막힌 정국을 뚫는 단초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서 민생 입법도, 추가경정예산안도, 대 일본 결의안도 모두 정경두 이름 세 글자에 맡겨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오 원내대표는 "오늘 회동이 일본 보복 조치에 초당적 대응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지만, 국정 현안 전반에 관한 폭넓은 의견이 교환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협치 물꼬를 다시 틀 것인지 여부는 대통령 결정에 달렸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