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장기요양보험 3년 연속 적자행진...지난해 6천101억원 적자
노인장기요양보험 3년 연속 적자행진...지난해 6천101억원 적자
  • 최재현 기자
    최재현 기자
  • 승인 2019.07.15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재현 기자]노인장기요양보험이 지난해 당기수지 적자를 본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2016년과 2017년에 이어 3년 연속 적자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연도별 재정수지 현황을 보면, 2018년 노인장기요양보험 수입은 6조657억원, 지출은 6조6천758억원으로 당기수지가 6천101억원의 적자를 보였다.

급격한 고령화로 거동이 불편한 노인 인구가 늘면서 노인장기요양보험 이용 노인이 증가한 때문으로 풀이된다.

또 지난해부터 경증 치매 노인도 장기요양보험 혜택을 볼 수 있게 하는 등 지원대상을 확대한 것도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2014년 3천40억원, 2015년 909억원의 당기수지 흑자였던 노인장기요양보험은 2016년 432억원의 적자로 돌아서고 2017년에도 3천293억원의 적자를 보이는 등 적자 규모가 커지고 있다.

당기수지는 적자행진이지만, 장기요양보험 적립금은 아직은 여유가 있다.

누적준비금은 2016년 2조3천92억원에서 2017년 1조9천799억원, 2018년 1조3천698억원 등으로 줄어들고 있지만, 흑자기조를 유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