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황교안 대표, 5당대표 회동 수락 환영...초당적 논의 기대"
이해찬 "황교안 대표, 5당대표 회동 수락 환영...초당적 논의 기대"
  • 모동신 기자
  • 승인 2019.07.15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모동신 기자]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15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일본 경제보복 대응 등을 논의하기 위해 문재인 대통령과 어떤 형태의 회담에도 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황 대표가 실질적인 논의가 가능하다면 어떤 회담이라도 수용한다고 했다"며 "사실상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 회동을 수락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환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지금이라도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가 함께 모여 남북 판문점 회동, 일본 경제보복 대응 등 현안에서 초당적인 논의를 할 것을 기대한다"며 "이른 시일 내 형식에 구애 없는 대화의 장이 열리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규제에 대해선 "내일 당청간 일본 수출규제 대응 논의를 위한 연석회의를 열 예정이라며, 대미 외교전과 세계무역기구를 통한 외교적 해법 등 중장기 방안을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첨단화 소재를 평가하는 테스트베드를 조기 구축하고, 핵심인력 양성 지원, 대중소 기업 컨소시엄 구축을 해달라는 요청이 많았다"며 "당에서 적극적으로 검토해 반영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