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文 대통령에 회담 제안...대승적 차원서 어떤 회담도 수용"
황교안 "文 대통령에 회담 제안...대승적 차원서 어떤 회담도 수용"
  • 정성남 기자
  • 승인 2019.07.15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정성남 기자]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15일 "실질적 논의가 가능하다면 한국당은 대승적 차원에서 어떤 회담이라도 수용하겠다며 문재인 대통령과의 회담을 제안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위기 상황에 정치 지도자들이 머리를 맞대는 모습은 그 자체로 국민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황 대표는 5당 대표와의 회동 여부에 대해서는 "어떤 형식에도 불구하고 경제를 살리고 국가를 지키고 국민들 돕기위한 모든 방식의 다 동의한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어 문 대통령에게 대미특사와 대일특사 파견을 요청하고 국회대표단 방일과 국회차원의 방미대표단 추진도 제안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아울러 강경화 외교장관·청와대 외교안보라인 등을 포함한 전체 외교라인을 교체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