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칼이코노미 칼럼] 내 몸에 딱 맞는 탄력 있는 가슴 얻고 싶다면, 가슴축소술 고려 가능해
[메디칼이코노미 칼럼] 내 몸에 딱 맞는 탄력 있는 가슴 얻고 싶다면, 가슴축소술 고려 가능해
  • 이미지업 성형외과 김성남원장
    이미지업 성형외과 김성남원장
  • 승인 2019.06.25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형산업의 규모는 의료산업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매우 높으며 최근에는 우리의 경제생활의 일부를 구성하고 있다. 파이낸스투데이는 경제지를 읽는 독자들의 경제상식은 물론 경제문제와 연관된 의료, 바이오와 관련된 정보제공과 노하우 제공을 위하여 메디칼이코노미 칼럼을 기획했습니다. 바이오 분야에 관한 깊이있는 정보 제공과 함께 경제적인 측면도 함께 체크할 수 있도록 국내외 저명한 의료 전문가와 바이오 전문가 및 관련 생태계 전문가들이 이낸스투데이 메디칼이코노미스트로 참여하고 있습니다. 파이낸스투데이는 이 기획을 통해 의료상식과 바이오 관련 정보, 병에 대한 예방법 등을 습득하시는데 보탬이 되고자 합니다.

내 몸에 딱 맞는 탄력 있는 가슴 얻고 싶다면, 가슴축소술 고려 가능해

여름철은 어떤 옷을 입어도 몸이 잘 드러나기 때문에 몸에 비해서 가슴이 유독 큰 사람들은 더욱 스트레스를 받는 계절이다. 일부 사람들은 볼륨이 있는 몸매를 원하여 가슴을 확대하는 수술을 받기도 하지만 최근 트렌드는 무조건 큰 가슴보다는 자신의 몸매와의 균형을 중요시하고 있다.

몸에 비해 가슴이 지나치게 클 때는 오히려 옷 맵시가 이상하게 보여서 콤플렉스로 작용하기도 한다. 이에 '내 몸에 딱 맞는' 조화로운 가슴을 갖기 위해서 가슴축소술을 고려할 수 있다.

게다가 큰 가슴은 무게로 인해 목, 어깨, 허리 등에 통증을 유발할 수도 있고 습진 같은 피부 질환이 생기기도 하기 때문에 건강을 위해서 가슴축소술을 진행하는 환자도 있다.

그러나 가슴축소술은 가슴 조직의 일부를 제거함과 동시에 크기와 모양을 자신에 맞게 잡아야 하기 때문에 무턱대고 가슴축소술을 할 것이 아니라 개인의 신체 조건과 가슴 상태를 고려하여 신중하게 계획을 세워야 부작용을 줄일 수 있다.

가슴축소술의 방법에는 유룬 주위를 절개하는 O자 절개, 유륜 주위부터 아래로 길게 수술하는 9자 절개, 유두에서 유방 아래 밑 주름까지 절개하는 오자 절개 등이 있는데 제거할 유방 조직의 양, 피부 상태, 가슴 모양 등 환자의 상태에 따라 다르기 때문에 전문의와 구체적인 상담을 해야 한다.

가슴축소술 병원을 선택할 때는 수술 후에도 흉터 등을 다룰 수 있는 사후 관리 시스템이 잘 되어 있는지, 전신마취를 위한 마취과 전문의가 있는지 등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칼럼니스트

김성남

이미지업 성형외과 원장 / 파이낸스투데이 메디칼이코노미 칼럼니스트

 

[편집 구철민]

의학과 바이오 관련된 분야의 경제적인 규모는 대단히 큽니다. 파이낸스투데이는 의료, 바이오 분야를 경제 관점으로 바라보는 '메디칼 이코노미(medical economy)'의 시각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합니다. 전문 칼럼 송고에 관심있으신 분들은 gold@fntoday.co.kr 로 문의해 주세요. 소정의 절차를 통해 칼럼 송출이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