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부인 김건희, 재산 보다 실물 미모 '더 깜짝'
윤석열 부인 김건희, 재산 보다 실물 미모 '더 깜짝'
  • 정기석
  • 승인 2019.06.18 2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건희 대표 SNS
ⓒ 김건희 대표 SNS

 

코바나컨텐츠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윤석열 차기 검찰총장 후보자의 재산 65억9076억원 중 대부분이 김건희 씨 명의로 돼 있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윤석열 부인 김건희 씨는 문화예술 콘텐츠 기업 코바나컨텐츠 대표이사다. 

이가운데 코바나컨텐츠에 대한 궁금증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집중되고 있다.

윤석열 부인이 2008년 설립한 코바나컨텐츠는 다양한 문화예술 콘텐츠를 제작 및 투자하는 문화예술 기업이다. 2010년에는 뮤지컬 '미스 사이공'을 선보였으며 아티스트 지원과 출판 활동을 병행 중이다.

'마크 리부 베스트 사진집', '창세기 샤갈이 그림으로 말하다', '필립 할스만 작품집' 등을 발간한 바 있다.

또한 코바나컨텐츠는 '까르띠에 소장품전'을 비롯해 '앤디워홀 위대한 세계전',  '미스사이공', '색채의 마술사 샤걀', '르코르뷔지에展' 등의 전시로 성장했다.

한편, 김건희 씨는 윤 후보자와 12세의 차이로 2012년 결혼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