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유착비리 취약' 강남권 4개 경찰 폐지...통폐합 추진
경찰, '유착비리 취약' 강남권 4개 경찰 폐지...통폐합 추진
  • 김종혁 기자
  • 승인 2019.06.17 2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혁 기자]경찰이 지역 유착 비리에 취약한 서울 강남권 4개 경찰서를 폐지하고 권역청을 신설해 통합하는 방안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서울 강남과 수서, 서초, 송파서 등 4개 경찰서를 폐지하고 가칭 '서울동부권역 경찰청'을 만들어 통합하는 안을 검토 중이다. 

그동안 지역 기준으로 나눠 일선서에서 맡아온 사건은 통합 수사부서에서 처리하게 되며 풍속업소 등 단속업무는 서울경찰청이 직접 수행할 계획이다. 

경찰청은 동부권역 경찰청 신설안에 대해 본격적인 검토를 거친 뒤 곧 종합계획을 내놓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