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가방!!!!
내 가방!!!!
  • 비젼라이
  • 승인 2019.06.11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선 징징징 울며서 시작하게 되어 죄송합니다~~

잉~~~잉~~~잉~~~~~

몇주 전에 내 소중한(?) 가방을 보내야만 했거든요...ㅜ..

하..아끼느라 몇 번 들어보지도 못했는데....

생각하면 생각할 수록 약이 오르네요..

올캐님께서 설에 중국가서 면세품으로 가방 하나 선물 해주었네용~~

숄더백이었는데~~~~구X라고 하는 명품가방이었습니다~~

저라는 사람~~아주 아주 아주 검소한(?) 사람이라 그닥 명품 가방 안 좋아합니다~

(실은 돈이 없어 못 사는 것일뿐~~~)

오홋~~~선물로 똬악 받아버렸네용~~사랑합니다~올캐한테 평생 충성할 것입니다~

친구들한테 무한 자랑하려 몇 번 들고 나간 것이 전부였습니다~

집에 오면 닦아주고~~

이쁜 버클장식~요래저래 현광등 아래 흔들어 보기도 하고~~

입이라도 달렸다면 대화도 했을텐데~~~

온갖 정을 줘버렸네용~~~^..^~~~

그런데용~~~

하....

예전에 폈던 곰팡이 묻은 가방이 있었습니다.

그게 아꾸워서~~못 버리고 깨끗하게 닦아 넣어두었는데~~~~

가방 속안이 문제였나봅니다..

'근묵자흑'이라고 했떤가요?

이쁜아가..그만 그 아이 옆에 뒀다가 이쁜 팡이가 꽃을 찬란하게 피워버렸습니다..

가방을 나름 잘 보관한다고 겉지에 잘 싸서 넣어둔게...미쳐 가방에 그런 곰팡이 핀 줄도 모르고 방치 해 둔것이 문제였습니다...

아까워서 못 들고 다녔던 제가..밉네요..

팡이 닦아 볕에 잘 말려놓았는데....예전에 봤던 그 광이 안나요..

막 들고 다니자니..것도 이상하고..모셔두기에는 애매한 상태가 되버린 가방..

천덕꾸러기가 되어 이곳저곳 헤메고 다닙니다.

가방버클에 묻어나는 자국들 보면 아흑..속상해...

가끔 명품 가방이나 신발 오염되면 굉장히 속상하다는 포스팅 보면 공감 못했었는데..

막상 겪어보니...짜증 나네요..ㅜ..ㅜ..

이럴 줄 알았더라면 모셔놓지 말고 열심히 들고 다닐 걸~~~~

뭐하러 귀한 손님 대접해가며~겉지 싸서 모셔놓았는지..ㅜ..ㅜ..

가방은 가방일뿐일 것을~~~ 의미부여 한 제가 잘못한거죠~~~

요렇게 아껴서 응된 사연~~제 마음 이입되시나용?

응되기 전에~~~~쓰세용~~^..^~~~어차피 후회 할 일이라면 저질러서 후회화는 쪽이 덜 속상할 것 같아용~~^..^~~~

오늘은 후다닥 메이님들께 인사드리고 갈 수 있어 참 좋네용~~헤 헤 헤~~~~

노느라 바쁘고 요새 왜 그리 피곤한지~~잠이 잘 와용~~~

창문 활짝 열어놓고 침대에 뒹굴뒹굴~거리며~시원한 바람 솔솔 들어오고~~

부슬부슬 떨어지는 빗소리에 귀가 잠시 호강하더니 그대로 딥슬립~~~^..^~~~

봄에 미세먼지 힘들었는데~~~요새 맑은 공기 정말 좋아용~~^..^~~~

답답한 창문 다 활짝 열고서 밤의 시원함을 느껴보세용~~까릉~~~~

우리 메이님들 언제나 행복하시고~~맛나고 즐거운 저녁 드시길~~~

파이낸스투데이는 칼럼니스트의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하는 전문적인 정보를 자유로운 형식으로 표현하는 '블로그칼럼'을 서비스합니다. 블로그칼럼은 세상의 모든 영역의 다양한 주제에 대한 글들로 구성되며, 형식에 구애받지 않는 새로운 스타일의 칼럼입니다. 칼럼 송고에 관심있으신 분들은 gold@fntoday.co.kr 로 문의해 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