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투자이민 미이민국 I526승인 지연? “투자금 재배치(Redeployment) 체크할 것”
미국투자이민 미이민국 I526승인 지연? “투자금 재배치(Redeployment) 체크할 것”
  • 김현희
    김현희
  • 승인 2019.06.05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속해서 늘어나고 있는 미국 이민국의 processing time(수속 기간)이 큰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이와 같은 이민국의 수속 기간 지연은 특히 미국투자이민(EB-5), 특히 조건부 영주권(임시영주권) 취득의1단계인 I526 승인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 때문에 현 시점에서 EB-5 투자자가 투자이민프로그램을 선택하기 전 반드시 확인해야 할 부분이 언급되고 있다. 바로 투자금 재배치(Redeployment) 가능성이다. 투자금 재배치에는 이미 투자이민을 신청한 (I-526 승인 전인) 기존 투자자 뿐만 아니라 이제 투자이민을 진행하려는 예비 투자자들 모두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사안이기 때문.

- ‘투자금 재배치’란?
미국 이민국은 EB-5 투자자들이 조건부영주권(임시영주권)으로 2년 기간을 유지하는 동안에 50만불 투자금액이 계속해서 ‘투자’된 상태로 있어야 한다는 조건을 요구한다. 수속기간이 다소 오래 소요돼 임시영주권을 받는 시점이 3년 가까이 늘어나게 된다면, 5년 이내의 투자만기를 기준으로 구성된 프로그램들은 타격을 입을 수 밖에 없다.

EB-5 프로그램의 투자기간이 만기됐더라도 EB-5 투자자가 조건부영주권(임시영주권) 상태로 2년의 기간을 채우지 못했다면 해당 투자자의 50만불 투자금 상환은 이루어질 수 없어서다. 이 경우는 리저널센터에서 투자금을 다른 곳에 재투자 함으로써 EB-5 투자자들의 50만불 투자금액이 계속해서 투자된 상태로 유지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이를 투자금 재배치라 지칭한다. 

이제 투자금 원금상환은 투자만기가 짧은 프로젝트가 유리하다고 볼 수 없으며, 오히려 이민국에서 요구하는 투자금 유지 기간에 따라 투자금 재배치를 통해 새로운 투자에 따른 추가적인 투자 기간이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이 됐다.

- ‘임시영주권까지 소요기간 + 2년 투자 유지기간’ > ‘투자 만기’
그렇다면 “어디에 어떻게 재투자가 이루어져야 투자자의 자금이 안전하게 보호될 수 있는가”에 대해 궁금증을 가질 수 있다. 미국 이민국(USCIS) 정책 매뉴얼에는 투자금 재배치의 2가지 예를 대표적으로 명시하고 있다. 이는 ‘부동산 자산으로의 재배치’와 ‘지방채권으로의 재배치’다.

세계 상위권 리저널센터인 캔암투자이민 측은 투자금 재배치 전략에 대해 “우리는 우선적으로 자금의 유동성을 가장 중요한 기준으로 삼고 손실의 위험이 가장 낮은 방식의 지방채 재투자전략을 기본 원칙으로 취하고 있다. 그러나 만약 높은 수익률을 선호하는 투자자가 있다면 각 투자자들의 재배치 기간을 고려해 적합한 부동산 투자 대출을 선택할 수 있도록 별도의 옵션 또한 항상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하고 있다.

미국 이민국 I526 투자이민신청서 평균 심사기간
미국 이민국 I526 투자이민신청서 평균 심사기간

- CanAm의 “투자자 중심” 재배치 전략
캔암투자이민(CanAm)은 30년 이상 투자이민 연계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운영해 온 미국투자이민 업계 최고 수준의 경력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투자자들이 영주권 취득 목표를 달성하고 투자금을 안전하게 보호하는 것을 첫 번째 목표로 설정하며 주목 받아 왔다.

이와 같은 "투자자 우선"의 철학은 재배치 전략 개발에서도 동일하게 적용되며, 수십 년간 이민 프로그램을 컨설팅 해온 투자 고문들과 긴밀한 협력 하에 EB-5 투자자의 요구에 우선적으로 맞추면서도 미국 이민국의 요구 사항을 충족하는 보수적인 재배치 전략을 구성하고 있다.

CanAm은 신뢰와 명성에 걸맞는 투자 경험을 기반으로 58 개 이상의 프로젝트론에 자금을 지원 했으며, EB5 투자에서 28 억 달러를 모금해 2000세대의 투자자들에게 10억 달러(약 1.2조원) 투자금 회수를 온전히 완료해 안전성을 높이고 있다.

유에스컨설팅그룹(US컨설팅그룹) 제이슨리 대표(미국변호사)는 캔암투자이민을 2004년부터 독점적으로 진행해왔으며, 투자자의 자금출처 상담부터 I829 영주권 조건해지 (정식영주권) 수속까지 최소 5-7년이 소요되는 미국투자이민의 전단계를 직접 책임하에 처리한다. 캔암투자이민을 통해 지난 15년간 모든 투자자의 영주권 수속을 온전하게 성공한 이력을 가지고 있다.

캔암이 현재 진행중인 캔암윌로비 미국EB5 프로젝트는 내년 3분기 완공을 앞두고 60세대의 투자자를 모집 중에 있다. 가장 큰 장점은 I-829 정식영주권 신청에 필요한 일자리창출 요건을 이미 완료해 정식영주권 취득 조건이 확보됐고, 1단계 투자에 대한 이민국 사전승인으로 I-526이 빠른 기간 내에 승인되고 있다는 것. 이밖에 캔암윌로비의 차별화된 6가지 안전장치는 유에스컨설팅 홈페이지를 통해 자세히 확인 가능하다.
 

의학과 바이오 관련된 분야의 경제적인 규모는 대단히 큽니다. 파이낸스투데이는 의료, 바이오 분야를 경제 관점으로 바라보는 '메디칼 이코노미(medical economy)'의 시각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합니다. 전문 칼럼 송고에 관심있으신 분들은 gold@fntoday.co.kr 로 문의해 주세요. 소정의 절차를 통해 칼럼 송출이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399-2548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