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효상 의원 "과거사위 '장자연 사건' 조사 단정적 발표에 유감"
강효상 의원 "과거사위 '장자연 사건' 조사 단정적 발표에 유감"
  • 모동신 기자
    모동신 기자
  • 승인 2019.05.21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강효상 의원이 21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장자연 사건' 의혹 조사 관련, 입장을 밝히고 있다.
자유한국당 강효상 의원이 21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장자연 사건' 의혹 조사 관련, 입장을 밝히고 있다.

[모동신 기자] 자유한국당 강효상 의원이 21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장자연 사건' 의혹 조사 발표를 한 것에 대해 "검찰 과거사위는 허위사실 공표에 대해 응분의 대가를 치러야 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강 의원은 "20일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는 조선일보가 2009년 대책반을 만들어 고 장자연씨 사건에 대처했으며 이 과정에서 경찰들에게 외압을 행사했다는 조사결과를 발표했다"며 "본 의원은 과거사위가 왜곡으로 점철된 수사외압 주장만을 단정적으로 발표한 것에 대해 강력한 유감을 표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과거사위는 조선일보가 2009년 장자연 사건 수사 당시 조선일보 경영기획실장이었던 강 의원을 중심으로 대책반을 꾸렸다고 판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