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상선암 증상 수술 후 완치율 높이려면 암에 좋은 음식 타히보 섭취해야
갑상선암 증상 수술 후 완치율 높이려면 암에 좋은 음식 타히보 섭취해야
  • 김현주
  • 승인 2019.05.21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갑상선에 혹이 생긴 것을 갑상선 결절이라고 한다. 이 결절은 양성과 악성으로 나뉘게 되는데, 악성 결절이 갑상선암에 해당한다. 갑상선암을 치료하지 않고 방치할 경우 암이 커지면서 주변의 조직을 침범하거나 림프절 전이, 원격 전이를 일으키기 때문에 생명을 잃을 수도 있다.

갑상선암 증상을 일으키는 원인 중 하나는 방사선이다. 방사선은 갑상선암 증상 발생의 위험 인자로 입증되었는데, 방사선에 노출이 된 양만큼 갑상선암 발병의 위험도가 높아진다. 또한 가족 중에 갑상선암이나 대장용종 병력이 있을 경우 갑상선암 발병률이 높아지게 됩니다. 이 외에 갑상선 질환을 앓고 있는 경우도 갑상선암 발생 위험을 높이는 원인이 된다.

갑상선암 증상은 대부분 통증이 없는 종양 덩어리로 나타나기 때문에 우연하게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 만약 목 앞부분에 발생한 혹의 크기가 크거나 최근에 갑자기 커졌을 경우, 혹의 크기가 커 기도 또는 식도를 눌러 호흡곤란이나 음식물 섭취가 힘들어진 경우, 목소리가 변화한 경우, 혹이 주위의 조직과 붙어 잘 움직이지 않는 경우, 혹이 매우 딱딱하거나 혹이 발생한 부위에서 림프절이 만져지는 경우 등에는 갑상선암 증상일 가능성이 매우 높다.

갑상선암 증상은 1기부터 4기까지로 구분된다. 1기의 경우 종양의 크기가 4cm 이하거나 림프절 전이 또는 다른 기관으로 원격 전이가 없는 경우이며, 2기는 두 가지로 구분이 된다. 첫 번째, 종양의 크기가 4cm 이하, 구역 림프절 전이가 있지만 다른 기관으로의 원격 전이가 없는 경우가 있다. 두 번째는 종양의 크기가 4cm 이상으로 갑상선 주위의 피대근 침범이 있지만, 주위 림프절 전이와 다른 기관으로의 원격 전이가 없는 것으로 구분된다.

3기는 종양의 크기와 상관없이 종양이 갑상선의 피막을 넘어 피부의 연조직, 후두, 기관, 식도, 되돌이 후두 신경으로 침범되어 있는 경우이며, 4기 A는 크기와 상관없이 갑상선의 피막을 넘어 척추의 앞 근막이 침범되었거나 경동맥, 종격동 혈관 주위 침범이 되어있을 경우, 4기 B는 종양의 크기와 림프절 전이와 관계없이 다른 기관으로 원격 전이가 있는 경우를 말한다.

갑상선암 증상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절개술과 내시경 갑상선절제술, 다빈치 로봇수술, 방사성요오드 치료, 갑상선호르몬 복용, 외부 방사선 조사, 항암화학치료, 표적치료제 등이 시행하게 된다. 갑상선암 수술 후 부작용으로는 수술 부위의 출혈과 목소리 변화, 부갑상선기능저하증, 갑상선기능저하증, 갑상선암 수술 후의 상처, 방사성요오드 치료로 인한 침샘염과 생식 기능 장애, 폐섬유화 등이 발생할 수 있다.

갑상선암은 다른 암들에 비해 매우 느리게 성장하기 때문에 사망률이 낮은 편이다. 그에 따라 갑상선암 완치율도 높아 예후가 좋은 암에 해당하지만 병기가 악화될수록 갑상선암 완치율이 낮아진다는 사실은 변함이 없다. 또한 여성보다 남성의 경우 예후가 좋지 못하고, 연령이 높을수록 생존율이 감소하기 때문에 전문가들은 환자들이 갑상선암에 좋은 음식을 섭취하여 치료 효과를 높이고 예후 관리에 도움받는 것을 추천하고 있다.

갑상선암에 좋은 음식으로 알려진 것들은 다양하지만, 그중에서 수많은 논문들과 특허들을 통해 효능이 입증된 '타히보'가 있다. 타히보는 브라질 아마존 일대에서 자생하는 나무로 수많은 연구를 통해 항암, 항염증, 항바이러스 등 다양한 생리 활성 작용을 돕는다고 밝혀졌다. 

타히보의 내부 수피에는 다양한 유효 성분들이 함유되어 있다. 그중 가장 대표적인 성분 베타-라파콘(beta-lapachone)은 다양한 경로를 통하여 암세포의 사멸과 괴사에 많은 기여를 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또한 항암제 투여로 인해 나타나게 되는 부작용 현상이 베타-라파콘의 병행 투여로 완화된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어 국제 학술지에 실린 바 있다. 이 외에도 암세포가 생존을 위해 생성하는 종양 혈관의 길이와 부피를 감소시켜 주어 암의 성장을 방해하는 디하이드로-알파-라파콘(DAL) 성분도 있음이 확인되었다.

또한 타히보에는 항산화, 신경 보호, 상처 치유, 진통 작용, 혈액의 응고 방지 등 다양한 효능을 보이는 이리도이드, 플라보노이드 계 성분 등이 다량 함유되어 있다. 이는 갑상선암 수술 후 부작용 감소 및 건강 관리 측면에서 매우 유익하다는 평가다.

따라서 갑상선암 증상을 뒤늦게 발견하여 완치율이 낮다 하더라도 타히보의 섭취가 치료 효과를 높여 갑상선암 완치율을 높이는 데 도움을 받을 수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견해이다. 다만, 타히보의 유효 성분들이 대부분 고온에서 추출이 될 경우 쉽게 소실되는 휘발성 성질을 지니고 있기 때문에, 반드시 저온에서 액상으로 추출되는 '저온액상추출'방식으로 제조된 타히보를 섭취해야 한다는 것을 알아둘 필요가 있다.

 

 

의학과 바이오 관련된 분야의 경제적인 규모는 대단히 큽니다. 파이낸스투데이는 의료, 바이오 분야를 경제 관점으로 바라보는 '메디칼 이코노미(medical economy)'의 시각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합니다. 전문 칼럼 송고에 관심있으신 분들은 gold@fntoday.co.kr 로 문의해 주세요. 소정의 절차를 통해 칼럼 송출이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