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신환 "손학규, 정책위의장 임명 날치기 통과...옳지 않아"
오신환 "손학규, 정책위의장 임명 날치기 통과...옳지 않아"
  • 신성대 기자
  • 승인 2019.05.20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성대 기자]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20일 "긴급 안건으로 정책위의장 임명을 상정해서 날치기 통과하려는 것은 옳지 않다"고 말했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 회의에서 "정책위의장은 원내대표와 호흡을 맞춰야 하기 때문에 당헌에는 원내기구에 정책위가 포함돼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오 원내대표의 이같은 발언은 손학규 대표가 당연직 최고위원으로 포함되는 정책위의장을 자신에 우호적인 인사로 임명하려는 데 대한 반발인 것으로 해석된다.

그러면서 오 원내대표는 "정책위의장 임명은 대표의 임명권을 떠나 원내대표와 조율을 거치는 게 상식으로 이를 생략하고 임명하려는 것은 당헌·당규를 무시하고 혼자 하겠다는 것"이라며 "혼자 당을 운영하려고 하지 말고 민주적으로 운영하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촉구했다.

이어 오 원내대표는 "청와대는 여야 5당 원내대표가 참여하는 여야정 협의체의 재개를 주장하는데 국회가 마비된 상태에 되겠느냐"며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을 만나서 대통령이 순차적으로 1 대 1로 만나는 영수회담을 촉구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일단 국회를 열어 추가경정예산안 심의를 하고 따질 것은 따져야지 고춧가루를 뿌리며 당 지지율을 올리는 것은 하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