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호텔서 화재...방화추정 50대 용의자 조사
대구 호텔서 화재...방화추정 50대 용의자 조사
  • 김종혁 기자
  • 승인 2019.05.15 2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혁 기자]15일 오전 대구 수성구 만촌동 인터불고 호텔 별관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

경찰은 50대 방화 용의자 신원을 확보해 조사를 진행 중이며, 용의자 차에서는 칼과 톱 등 공구와 기름통 5∼6개가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불로 1층 직원 휴게실이 모두 탔고, 20여명이 화상 또는 연기흡입 등 피해를 봤으며 일부는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50대와 소방관 152명 등을 투입해 오전 10시 1분께 진화를 완료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호텔 주차장과 본 건물 사이 휴게실 1층에서 발화한 것으로 추정한다"며 "추가 피해자가 있는지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