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용박사가 만난 사람들] 익산에서 그림재능기부 하는 정수일 작가
[최재용박사가 만난 사람들] 익산에서 그림재능기부 하는 정수일 작가
  • 최재용 칼럼니스트
  • 승인 2019.05.12 2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원의 행복 실천하는 작가를 만나다

익산예술문화거리 익산아트센터 앞에서 이젤을 펼치고 천원의 행복 그림 재능기부를 하고 있는 정수일 작가를 만났다.

탐탐&옹이 카페에서 만난 정수일 작가
탐탐&옹이 카페에서 만난 정수일 작가

Q: 정수일 작가님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A: 홍익대학교 대학원을 졸업하고 미술학원을 운영하며 작품 활동을 하다가 지금은 익산에 내려와 지내고 있습니다.

Q: 멋진 초상화를 단 돈 천원에 그려주고 계신데요, 천원의 행복 행사를 하시게 된 계기가 있습니까?
A: 익산에 혈혈단신 내려왔을 때 따뜻하게 대해 주신 익산시민들의 훈훈한 정에 보답하기 위해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천원의 행복, 그림값 1000원
천원의 행복, 그림값 1000원

Q: 앞으로의 계획은 무엇입니까?
A: 익산예술문화거리 활성화를 위해 시민들과 함께 할 것이며 '건필화' 라는 기법의 작품 활동을 통해 익산을 알리고 싶습니다.

그림을 그려 달라고 부탁하면서 이야기를 나누어 보니 예술가 다운 아우라가 느껴졌다. 그의 작품을 감상하려면 익산역앞 익산아트센터 근처 탐탐&옹이 카페로 가면 된다.

 

최재용 상담학박사, 여행작가 칼럼니스트, 유튜버

mdkorea@naver.com

 

파이낸스투데이는 칼럼니스트의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하는 전문적인 정보를 자유로운 형식으로 표현하는 '블로그칼럼'을 서비스합니다. 블로그칼럼은 세상의 모든 영역의 다양한 주제에 대한 글들로 구성되며, 형식에 구애받지 않는 새로운 스타일의 칼럼입니다. 칼럼 송고에 관심있으신 분들은 gold@fntoday.co.kr 로 문의해 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