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러 정상회담 성사 가능성...24일 전후 유력
북-러 정상회담 성사 가능성...24일 전후 유력
  • 전주명 기자
  • 승인 2019.04.15 2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명 기자]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이 다음 주 성사될 가능성이 클 것이란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

러시아 현지 소식통은 오늘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국내 행사 참석차 24일 극동 지역을 방문할 예정"이라면서 "이 무렵에 그동안 계속 논의돼온 러·북 정상회담이 실제로 열릴 가능성이 상당히 크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푸틴 대통령이 오는 26~27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일대일로 정상포럼에 참석할 계획"이라면서 "이 포럼에 참석하러 가는 길에 김 위원장과 정상회담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김 위원장의 방러가 임박했다는 관측에는 북한 지도자의 해외 방문 의전을 책임지는 김창선 국무위원회 부장이 지난달 은밀하게 러시아를 다녀간 것이 확인되면서 한층 더 설득력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