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타에 올릴 인생샷은 어디에서? 제주 ‘빛의 벙커: 클림트’ 展 
인스타에 올릴 인생샷은 어디에서? 제주 ‘빛의 벙커: 클림트’ 展 
  • 모동신 기자
    모동신 기자
  • 승인 2019.04.05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클림트 황금빛 그림과 함께 한 인생샷 인기…4개월만에 20만명 돌파
- 4월 30일까지 ‘나의 벙커 사진전’ 인증샷 이벤트 진행
‘빛의 벙커: 클림트’ 展 
‘빛의 벙커: 클림트’ 展 

[모동신 기자] 2019년 4월 5일 – ‘찰칵’. 요즘 인기있는 전시장에서는 어김없이 카메라 셔터음이 들린다. 조용히 눈으로만 작품을 관람하던 전시회장 풍경이 달라졌다. 이미지 중심의 소셜미디어 업로드가 일상화된 20, 30대들에게 인증샷은 어디를 가든 필수다. 전시장도 예외는 아니다. 작품 앞에서 ‘인생샷’을 남기기 위한 관람객들의 손이 바쁘다. 

맛집을 강타했던 인스타그래머블(Instagram과 able의 합성어로 인스타그램에 올릴 만한 것이라는 의미) 열풍이 전시업계에도 불고 있다. 아예 전시장 안에 포토존을 마련하거나 사진촬영을 위한 비주얼 컨셉으로 기획한 전시들이 늘어나는 추세다.

제주 <빛의 벙커: 클림트>展(이하 빛의 벙커) 역시 인스타그램에서 입소문을 타고 개관 4개월만에 20만명이 넘게 다녀갔다. 실제로 인스타그램에 ‘#빛의벙커’라는 해시태그로 검색하면 4만개가 넘는 피드가 검색된다. 트와이스 채영, 타블로 등 연예인들이 ‘빛의 벙커’ 전시 관람 후 자신들의 인스타그램에 인증샷을 올리면서 제주의 새로운 명소로 떠오르고 있다. 

‘빛의 벙커’는 시각과 청각을 동원해 작품을 관람하는 몰입형 미디어아트 전시다. 900평의 넓은 공간에 벽과 바닥을 90대의 빔프로젝트가 수천조각의 명화로 가득 채우고, 오리지널 사운드 트랙으로 제작된 웅장한 클래식 음악이 공간을 울린다. 벙커 안에서는 어디로 고개를 돌려도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데 관람자에게 마치 그림 속에 들어와 있는 것 같은 느낌을 준다. 

‘빛의 벙커: 클림트’ 展 
‘빛의 벙커: 클림트’ 展 

이번 전시에서 오스트리아 출신 화가 구스타프 클림트와 에곤 쉴레, 훈데르트 바서의 작품들을 선보이고 있는 가운데 ‘키스’, ‘유디트’ 같은 클림트의 대표적인 황금빛 그림들이 재생되는 타이밍에 인증샷을 찍기 위해 기다리는 광경을 쉽게 볼 수 있다. 특유의 강렬한 원색과 기하학적인 나선이 돋보이는 훈데르트 바서 작품도 인기다. 사각 프레임을 통해 작품을 볼 수 있는 갤러리룸, 삼면 거울로 그림을 입체화한 미러룸 등 개성있는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스팟도 마련되어 있다.

‘빛의 벙커: 클림트’ 展 
‘빛의 벙커: 클림트’ 展 

한편, ‘빛의 벙커’는 4월 5일부터 30일까지 SNS 이벤트 ‘나의 벙커 사진전’을 진행한다. 응모방법은 ‘빛의 벙커’ 전시관에서 찍은 인증샷을 필수 해시태그 3개(#나의벙커, #빛의벙커, #빛의벙커_클림트)와 함께 본인의 페이스북 혹은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하면 된다. 추첨을 통해 선정된 당첨자에게는 제주 왕복 항공권&제주호텔 1박 숙박권 등 다양한 선물과 함께 빛의 벙커 초대권도 증정할 예정이다.

‘빛의 벙커: 클림트’ 展 
‘빛의 벙커: 클림트’ 展 

 

파이낸스투데이는 이제 세계적인 미디어로 발돋움하겠습니다.
귀하의 귀한 후원금은 CNN, 뉴욕타임즈, 로이터통신 보다 영향력 있는 미디어를 만드는데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399-2548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