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리수용, 베이징 北 대사관서 1박 뒤 라오스행
북한 리수용, 베이징 北 대사관서 1박 뒤 라오스행
  • 전주명 기자
  • 승인 2019.03.27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명 기자]리수용 북한 노동당 국제 담당 부위원장이 베이징에서 1박 한 뒤 27일 새벽 라오스로 출발했다.

리수용 부위원장이 이끄는 북한 노동당 대표단은 어제(26일) 오전 평양발 고려항공편으로 베이징 서우두 공항에 도착한 뒤 북한 대사관에 머물렀던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베이징에는 스티븐 비건 미국 대북 특별 대표도 머물고 있어 북미 간 접촉했을 가능성이 있었던 것으로 보였으나 아직 접촉 사실에 대해 확인되지는 않았다.

앞서 비건 대표는 어제, 베이징 영빈관인 조어대에서 중국 대외연락부와 외교부 관계자들을 만난 것으로만 알려졌을 뿐 그 이후 종적은 밝혀지지 않아 북측과 비공개 접촉 가능성이 제기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