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대학병원 20여분간 정전, 환자들 큰 불편
경상대학병원 20여분간 정전, 환자들 큰 불편
  • 김아름 기자
  • 승인 2019.03.21 2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진주경상대병원

20일 오후 9시50분쯤 경남 진주경상대병원에서 20여분간 정전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병원 엘리베이터가 멈추고 전등이 꺼지면서 환자와 보호자들이 불안감 속에 20여분을 보내야 하는 불편을 겪었다.

입원을 준비하던 한 보호자는 "응급실에서 치료를 받고 입원병동으로 이동중 갑자기 전등이 꺼져 주변이 온통 깜깜했다"며 "엘리베이터가 작동되지 않아 계단을 걸어 올라 입원실로 가야 했다"고 전했다.

대학병원은 정확한 정전원인을 파악해서 조치한다는 입장이다. 

의학과 바이오 관련된 분야의 경제적인 규모는 대단히 큽니다. 파이낸스투데이는 의료, 바이오 분야를 경제 관점으로 바라보는 '메디칼 이코노미(medical economy)'의 시각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합니다. 전문 칼럼 송고에 관심있으신 분들은 gold@fntoday.co.kr 로 문의해 주세요. 소정의 절차를 통해 칼럼 송출이 가능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