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호, 개막전 주전 3루수 선발 출전 확정…"파워는 분명 위협적"
강정호, 개막전 주전 3루수 선발 출전 확정…"파워는 분명 위협적"
  • 정연태 기자
  • 승인 2019.03.19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연태 기자]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리츠)가 개막전 선발 출전이 확정됐다.

닐 헌팅턴 피츠버그 단장은 19일(이하 한국시간) 메이저리그 공식 사이트인 MLB닷컴과 인터뷰에서 주전 3루수로 강정호, 유격수로 에릭 곤살레스를 확정했다고 밝혔다.

강정호는 콜린 모란, 곤살레스는 케빈 뉴먼과의 주전 경쟁을 각각 이겨내고 오는 29일 열리는 신시내티 레즈와의 원정 개막전에 선발 출전한다.

헌팅턴 단장은 "쉬운 결정은 아니었다. 4명의 선수 모두 주전 자리를 꿰차기 위해 노력했다"며 "현시점에서 우리는 강정호와 곤살레스가 수비적인 측면에서 최고의 조합이라고 느꼈다. 이는 이번 결정에 아주 큰 비중을 차지했다"고 설명했다.

피츠버그 구단은 시범경기에서 28타수 5안타(타율 0.179)로 타율은 낮지만, 안타 5개를 모두 홈런으로 장식한 강정호에게서 팀이 원하던 거포의 모습을 확인했다.

헌팅턴 단장은 "강정호의 파워는 분명히 위협적"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