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1박2일`, 무기한 제작 중단…출연자 관리 못한 점 사과"
KBS 2TV, "`1박2일`, 무기한 제작 중단…출연자 관리 못한 점 사과"
  • 박규진 기자
  • 승인 2019.03.15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규진 기자]KBS 2TV 간판 예능 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2일'이 성범죄 피의자가 된 가수 겸 방송인 정준영이 과거 비슷한 논란을 겪었을 때 복귀시킨 데 대한 책임을 지겠다며 제작과 방송 중단을 선언했다.

KBS는 15일 입장을 내고 "KBS는 최근 불법 촬영과 유포 혐의로 수사를 받는 정준영을 모든 프로그램에서 출연 정지시킨 데 이어, 당분간 '1박2일' 프로그램의 방송·제작을 중단하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중단 기간은 명시하지 않아 사실상 무기한 결방하는 셈이 됐다.

KBS는 당장 이번주 부터 '1박2일' 방송 시간에 대체 프로그램을 편성하기로 했다.

KBS는 "매주 일요일 저녁 '1박2일'을 기다리시는 시청자를 고려해 기존 2회 촬영분에서 가수 정준영이 등장하는 부분을 완전히 삭제해 편집한 후 방송하는 방안을 검토했지만, 사안의 엄중함을 인식하고 전면적인 프로그램 정비를 하기로 했다"라고 설명했다.

KBS는 "출연자 관리를 철저하게 하지 못한 점에 대해 깊이 사과드리며,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하겠다"라고 사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