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총기난사범' 추정인물, 17분 테러 생중계…"포트나이트'(Fortnite)가 나를 킬러 훈련시켜"
'뉴질랜드 총기난사범' 추정인물, 17분 테러 생중계…"포트나이트'(Fortnite)가 나를 킬러 훈련시켜"
  • 고 준 기자
  • 승인 2019.03.15 18:3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질랜드 남섬 크라이스트처치의 이슬람 사원에서 15일(현지시간) 발생한 총격 사건의 범인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차량을 운전해 이슬람 사원으로 이동하는 모습을 라이브 영상으로 중계하고 있다.
뉴질랜드 남섬 크라이스트처치의 이슬람 사원에서 15일(현지시간) 발생한 총격 사건의 범인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차량을 운전해 이슬람 사원으로 이동하는 모습을 라이브 영상으로 중계하고 있다.

[고 준 기자]뉴욕타임스(NYT)와 AP통신 등 외신은 15일(현지시간) 뉴질랜드 남섬 크라이스트처치의 이슬람 사원에서 총격사건을 일으킨 것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범행 장면을 생중계하고 이민을 반대한다는 내용의 선언문까지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외신에 따르면 이날 총격 사건이 벌어지기 직전 범인으로 추정되는 인물은 트위터와 이미지 보드 사이트 '8chan'에 반이민 선언문을 게시했다.

8chan에 올린 게시물에는 범인의 것으로 추정되는 페이스북 계정 링크와 함께 조만간 이 계정을 통해 이슬람 사원 공격에 관한 생방송이 진행될 것이라는 메시지도 들어 있다.

헬멧에 부착된 카메라를 통해 촬영된 것으로 보이는 17분 분량의 페이스북 라이브 영상에는 범인으로 보이는 남성이 차량을 운전해 이슬람 사원으로 이동하는 과정과 차량 트렁크에서 소총을 꺼내 들고 사원에 진입해 난사하는 장면이 고스란히 담겼다.

또 영상에는 그가 사원 밖에 세워둔 차량으로 돌아와 무기를 바꾸고 다시 사원에 진입해 사람들을 겨냥해 사격하는 모습도 들어 있다.

영상을 본 사람들은 그가 '게임을 하듯' 사람들을 쐈다고 경악했다.

15일(현지시간)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시 총기 난사 사고가 발생한 알 누어 모스크 앞에 이슬람교도 일가족이 서있다.
15일(현지시간)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시 총기 난사 사고가 발생한 알 누어 모스크 앞에 이슬람교도 일가족이 서있다.

실제로 총격범이 발표한 선언문에는 "비디오 게임인 '포트나이트'(Fortnite)가 나를 킬러로 훈련시켰다"는 내용이 담겼다. 포트나이트는 총기로 적들을 공격하는 서바이벌 슈팅 게임으로,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영상 중간중간에는 총격 희생자들의 모습도 보였다. 한 건물에서는 땅바닥에 겹겹이 쓰러져 있는 사람들의 모습도 찍혔다.

총격범 추정 인물은 몇분 후 건물을 빠져나와 다시 운전대를 잡고는 "(총을) 겨냥할 시간도 없었다. 타깃이 너무 많았다"고 혼잣말을 하기도 했습니다.

영상에서 총격범이 소지한 무기 겉면에는 전직 군 장성들과 최근 총기 난사 사건을 일으킨 인물들의 이름이 빼곡히 적혀 있었다.

이 총격범 추정 인물은 이민을 반대한다는 내용의 74쪽 분량의 '선언문'을 통해 자신을 소개하고 범행 취지를 설명하기도 했다.

그는 자신을 호주에서 태어난 28세 남성이라고 소개했으며 '백인 민족주의 영웅'들이 자신의 행동에 동기를 부여했다고 밝혔다.

또 그는 수정헌법 2조(개인의 총기 소지권을 보장한 조항)를 둘러싼 미국 내 불화를 유발하기 위해 의도적으로 소총을 사용한다는 메시지도 남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매드캣 2019-04-10 09:33:22
https://youtu.be/jOJD_2Q_uiM
기사를 쓸려거든 정확하게 쓰시길... 뇌피셜로 쓰지 마시고.. 요새 독자들은 님들 호구 아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