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디코인(EDCoin), 개발 전문가 그룹 대거 어드바이저로 참여
이디코인(EDCoin), 개발 전문가 그룹 대거 어드바이저로 참여
  • 장인수 기자
  • 승인 2019.03.07 11:2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도입되면서 다양한 분야에서 블록체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덩달아 산업 전반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한 코인이 다양한 산업과 서비스에 속속히 등장하고 있다. 그 중의 하나가 바로 이디코인(EDCoin)이다.

최영규 연세대학교 교수, 포스텍 김무환 교수가 이디코인(EDCoin) 어드바이저로 참여한다.(왼쪽부터)
최영규 연세대학교 교수, 포스텍 김무환 교수가 이디코인(EDCoin) 어드바이저로 참여한다.(왼쪽부터)

이디코인(EDCoin)은 엔지니어링&산업디자인 데이터 플랫폼이다. 즉 간단하게 설명하면 세계 최초 인더스트리 설계 분야에서 블록체인을 접목한 코인이라고 보면 된다.

이동현 이디코인(EDCoin) 대표는 “이디플랫폼(EDPlatform)은 고용량의 E-데이터를 전 세계 유저들이 신속하게 공유하면서, 본래 E-데이터가 지닌 고유의 가치와 저작권을 지킬 수 있도록 보호하는데 그 의미를 두고 있다”라며 플랫폼에 대해 설명했다.

이디코인(EDCoin)은 엔지니어링&산업디자인 데이터 플랫폼이다.
이디코인(EDCoin)은 엔지니어링&산업디자인 데이터 플랫폼이다.
이디코인(EDCoin)은 이디플랫폼(EDPlatform)을 통해, 도면 설계자나 창작자, 그리고 이용자들의 직접적인 매칭이 이루어지며, 이로 인해 과도한 중개 수수료를 제거할 수 있다.
이디코인(EDCoin)은 이디플랫폼(EDPlatform)을 통해, 도면 설계자나 창작자, 그리고 이용자들의 직접적인 매칭이 이루어지며, 이로 인해 과도한 중개 수수료를 제거할 수 있다.

이 대표는 “이디코인(EDCoin)는 중앙화된 DB와 탈중앙화된 댑(Dapp)을 블록체인으로 결합해, 사용자 간 상호 이익을 보장할 수 있는 암호화폐 생태계를 추구한다”라고 말했다.

이디코인(EDCoin)은 이디플랫폼(EDPlatform)을 통해, 도면 설계자나 창작자, 그리고 이용자들의 직접적인 매칭이 이루어지며, 이로 인해 과도한 중개 수수료를 제거할 수 있다. 창작자가 플랫폼에 도면을 제공하면, 해당 제품의 지적 재산권에 대한 스마트컨트랙트가 실행된다. 거래별, 등록 별로 스마트컨트랙트를 생성하기 때문에 안전하며, 창작물의 소유권과 사용권의 변동 여부를 누구나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디코인(EDCoin)이 업계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이유는 또 있다. 업계에서 꽤 인지도가 높은 유명 어드바이저가 참여했기 때문이다. 우선 최영규 연세대학교 교수는 전 삼성전자 소프트웨어 연구소 상무 역임 후 엔비디아 한국 연구소장, 칼라플랫폼 기술총괄 등 소프트웨어와 블록체인 개발 경력이 풍부하다. 포스텍 김무환 교수는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장을 역임했다.

이에 관련해 블록체인 업계 전문가들은 “블록체인과 코인 업계에 유명한 어드바이저가 적극 참여하여 다른 코인과는 확실한 차별화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www.edcoin.kr

jsh@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정원 2019-03-20 17:26:21
기술구축은 훌륭합니다만 산업기술(도면) 유출의 온상이 될수도 있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