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이상직 이사장 "알리바바 티몰에 국내 중소벤처기업 우수제품 입점 늘릴 것"
중진공 이상직 이사장 "알리바바 티몰에 국내 중소벤처기업 우수제품 입점 늘릴 것"
  • 전준영 기자
  • 승인 2019.03.04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중국 상해에서 티몰과 업무협약 체결
중진공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티몰은 지난 2003년 설립된 알리바바그룹 내 대표적인 B2C플랫폼이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왼쪽 첫번째), 징지에 티몰 회장(왼쪽 두번째)
중진공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티몰은 지난 2003년 설립된 알리바바그룹 내 대표적인 B2C플랫폼이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왼쪽), 징지에 티몰 회장(오른쪽)

중소기업진흥공단(이하 SBC)은 4일 중국 상해 중심빌딩에서 중소벤처기업의 중국시장 진출을 강화하기 위해 중국 내 판매량 1위 온라인 쇼핑몰인 티몰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상직 이사장, 징지에 티몰 회장 등 20여 명의 주요 관계자가 참석해 △중진공 31개 지역조직을 활용한 중소벤처기업 우수제품 소싱 △중진공-티몰 종합스토어 'I'm Startice' 운영 △티몰 입점조건 완화 △중국 SNS 마케팅 등 홍보 전략 컨설팅 △알리바바그룹 계열사 연계 홍보·판매 등에 대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중진공에 따르면 올해 뷰티관련 50여개 우수제품을 시작으로 헬스케어 제품, 유아용품 등으로 신규 입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며, 티몰 메인 홈페이지 노출을 통해 중국 소비자의 접근성을 높일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정품만을 취급하는 티몰은 48시간 이내 배송, 7일 이내 무료 환불 제도운영을 통해 소비자 신뢰도가 매우 높은 쇼핑몰로 중국 온라인시장 66% 점유율을 보유하고 있으며, 광군제에는 하루 34조원의 판매액을 기록하는 등 온라인 쇼핑몰계의 새로운 역사를 쓰고 있다.

이날 업무협약 이후 이상직 이사장은 1500여 명의 뷰티산업 관련 기업인, 바이어, 왕홍 등이 참여한 '티몰 뷰티 어워즈'에 참석해 한국 화장품, 마스크팩 등 우수제품의 현지 마케팅 방안을 모색하고 티몰 입점 예정 기업인과 간담회를 통해 중국시장 진출 관련 애로 및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이상직 이사장은 "중국의 전자상거래 시장은 올해 5300조원 규모로 급성장 하고 있다"라며 "중진공-티몰 종합스토어인 'I'm Startice'에 중진공 31개 지역조직에서 발굴한 우수제품을 소싱해 국내 중소벤처기업이 중국시장을 개척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