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의 발언 그대로 돌려받은 반격...권아솔, 이에 대처 어떻게?
자신의 발언 그대로 돌려받은 반격...권아솔, 이에 대처 어떻게?
  • 정연
  • 승인 2019.02.22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강아솔 SNS)
(사진=강아솔 SNS)

로드FC 라이트급 챔피언 권아솔이 하빕 누르마고메도브를 도발했다.

권아솔은 22일 열린 굽네몰 로드FC 052 로드파이트 챔피언십 -70kg 라이트급 100만불 토너먼트 결승 공식 계체량에서 하빕을 저격하는 발언을 했다.

권아솔은 앞서서도 하빕과 뜨거운 신경전을 벌여온 바 있다. 

2017년 권아솔은 하빕과 첫 만남에서 “하빕이 누구냐”고 물었다. 이에 하빕은 “나는 라이트급 세계랭킹 1위다. 그게 전부다”라고 말했다.

이후 권아솔은 지난 8일 자신의 SNS에 “샤밀 이겨라! 하빕 이XX. 내가 니 때문에 니 형을 응원한다. 니 형이 이기고 오라오면 내 손에 피떡을 만들어줄게. 그러면 너가 니 형 복수를 해주든지...넌 어차피 나랑 한 판 붙을 팔자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는 권아솔이 자신이 했던 말을 인용해 자신이 누군지 기억나지 않는다는 하빕의 도발에 대한 반격이었다.

한편 하빕의 사촌형인 샤밀 자브로프는 경기를 위해 입국한 날 “권아솔이 말을 많이 한다는 것 알고 있다”면서 “다른 건 모르겠고 하빕을 모른다는 건 참 안타까웠다. 말을 많이 하는 만큼 케이지 위에서 얼마나 강한지 지켜보겠다”며 권아솔에게 선전포고를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