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 다이어터' 권혁수, 그로서란트 방문 후 어떤 버닝타임 가질까?
'프로 다이어터' 권혁수, 그로서란트 방문 후 어떤 버닝타임 가질까?
  • 정연
  • 승인 2019.02.14 0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사진=tvN)

권혁수가 방문한 그로서란트 매장이 화제다.

14일 tvN '수요미식회'에서 권력수는 그로서란트 매장을 방문했다.

그로서란트는 식사와 장보기가 동시에 가능한 신개념 다이닝 트렌드다. 미국에서는 식료품점을 뜻한다.

권혁수는 고기를 보며 "눈 내린 것 같은 마블링을 보는게 좋다" "요리는 셰프에게, 음식은 우리에게"라고 말하며 요리를 기대했다.

권혁수는 앞서 MBC '나혼자산다'에 출연해 평소 다이어트를 열심히 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끊임없이 먹는 모습으로 의아함을 자아냈다. 권혁수는 먹으면서 빨래개기, 청소하기 등으로 일상생활에서 버닝타임을 가진다며 당당하게 말했다.

그로서란트라는 신문화에 반한 권혁수가 또 어떤 버닝타임을 가지며 고기를 먹을지 기대되는 바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