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민은 엄마이름 딴 '최진실법' 알고 있을까?
조수민은 엄마이름 딴 '최진실법' 알고 있을까?
  • 정연
  • 승인 2019.02.13 2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유튜브)
(사진=유튜브)

조수민의 이름이 실시간검색어에 올랐다. 조수민은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의 개명 전 이름이다.

최준희는 2008년 4월 어머니를 따라 최씨로 개명하면서 이름도 바꿨다고 알려졌다. 이 당시 '최진실법'이 발의된 바 있다.

'최진실법'은 2008년 배우 최진실 씨가 사망하자 친권을 포기했던 전 남편 조씨에게 아이들의 친권이 넘어간 것을 계기로 발의됐다. '최진실법'의 정식 명칭은 '친권자동부활 금지제'로 이혼한 부모 중 한쪽이 사망했을 때 다른 한쪽에게 자동으로 친권이 생기는 법을 페지하고 가정법원의 심사를 통해 친권자를 결정하도록 한 제도이다. 2013년 7월 1일부터 시행됐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