족장의 워너비 한보름…"너 같은 여자는 처음이야" 하늘에서는 여신, 물에서는?
족장의 워너비 한보름…"너 같은 여자는 처음이야" 하늘에서는 여신, 물에서는?
  • 정연
  • 승인 2019.02.08 2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사진=SBS)

한보름이 '정글의 법칙' 수장 김병만에게 인정받았다.

8일 SBS '정글의 법칙'에서 한보름은 김병만의 지도아래 라임나무에 올라갔다. 무서워하면서도 성큼성큼 나무에 올라 라임을 따냈다.

한보름은 정글로 떠나기 전부터 자신감을 보였다. 평소 다양한 운동을 즐기고 있다고 밝히며 정글의 법칙과 자신이 잘 맞는거 같다고 말했다. 한보름의 자신감은 사실이 됐다. 나무에 올라가는 모습으로 김병만에게 인정받았다. 김병만은 나무 타는 여자는 처음이라며 감탄했다.

그러나 물에서는 상황이 달라졌다. 물고기가 무섭다며 도망가는 모습을 보여준 것. 이에 족장의 워너비 한보름의 위상이 살짝 내려가는 듯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