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한파에 주춤하는 은행 가계대출
부동산 한파에 주춤하는 은행 가계대출
  • 김진선
  • 승인 2019.02.06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의 한 은행 외벽에 대출상품을 알리는 현수막이 붙어있다.

 KB국민, NH농협, KEB하나, 신한, 우리 등 주요은행의 1월 말 가계대출 증가폭은 지난 2017년 3월(3천401억원) 이후 22개월 만에 최저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