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 '아무일 없어요'는 뻔뻔하고, 오보는 태연하다? 해명은 누구의 몫인가
정준 '아무일 없어요'는 뻔뻔하고, 오보는 태연하다? 해명은 누구의 몫인가
  • 정연
  • 승인 2019.01.30 2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정준 SNS)
(사진=정준 SNS)

배우 정준이 월세 미납으로 피소된 것이 아니라고 말했다. 

30일 채널A '사건 상황실'에서는 배우 정준이 2년여간 수천만원의 월세를 미납해 피소됐다며 보도했다. 이에 정준이 SNS에 "아무일 없어요"라고 올려 여론의 뭇매를 맞았다. 건물주는 밀린 월세에 고통받고 있는데 정준의 태도가 파렴치하고 뻔뻔하다는 것. 정준의 여론의 의견에 놀라 다시 SNS에 글을 올려 "정확한 기사가 아니다" "일이 커질 것 같아서 설명을 안했습니다"라고 해명했다.

정준의 주장에 따르면 월세를 내지 않은 것은 하우스메이트라는 것. 이런 논란이 발생하자 하우스메이트의 월세까지 납부했다고도 전했다. 또 오보에 대해 "해당 내용을 보도한 분께서 판결만 보고 기사를 작성한 것 같다"며 말했다. 정준의 월세 미납 보도를 최초로 보도한 매체는 아직 아무런 정정 기사도 없는 상태. 오보에 대한 해명은 누구의 몫일까.

한편 정준은 2015년 '달려라 장미' 출연을 끝으로 사업에 매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