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학통지서 받은 예비 초등생...2097명 소재 불명
취학통지서 받은 예비 초등생...2097명 소재 불명
  • 고준 기자
  • 승인 2019.01.11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 준 기자]올해 초등학교 취학 통지를 받은 서울 지역 예비 초등학생 가운데 2천여 명의 소재가 파악되지 않은 것으로 집계됐다. 

서울시교육청은 어제 기준으로 초등학교 예비소집에 참석하지 않은 아동 9천7백여 명 가운데 2천97명의 소재가 파악되지 않아, 주민센터와 경찰 등에 협조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교육청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소재를 파악해 소재불명 아동 전원의 안전을 확인하겠다"고 말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