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롱 콘서트 '만추' 성암아트홀서 개최
살롱 콘서트 '만추' 성암아트홀서 개최
  • 장순배 기자
  • 승인 2018.11.08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살롱콘서트 만추 포스터
살롱콘서트 만추 포스터

(재)한국예술문화재단(이사장 강마루)과 CEO들의 하모니는 오는 22일(목) 저녁 7시에 성암아트홀에서 살롱 콘서트 '만추'가 개최 된다고 밝혔다.

이번 개최하는 살롱 콘서트 '만추'는 CEO들의 궁금한 취미 속 자리 잡고 있는 강마루 (재)한국예술문화재단 이사장의 마스터스 성악 최고위과정이다.

본 과정의 16기가 지난 8월 23일부터 매주 목요일 저녁 7시마다 국내 최정상의 교수진들과 진행되었다.

그 결과로 가곡, 칸쵸네, 아리아 등의 다양한 커리큘럼은 하나의 무대로 보여질 예정이다.

출연진은 국내 최초의 팝페라 가수 겸 성악가 강마루를 비롯하여 보컬리스트 길한나, 테너 이재필, 소프라노 김세미가 출연한다.

특별출연으로는 갑을상사그룹의 박한상 회장과(테너), KB자산운용의 유경민 부사장이(테너) 함께 한다. 반주는 에이컬쳐필하모닉 오케스트라(지휘자 김대연)의 수석단원들이 함께 한다.

본 콘서트는 마스터스 성악 최고위과정의 13년의 역사가 깃들어 있으며, 매년 총 2회 진행되고 있다.

이 과정을 통해 많은 CEO들이 스스로 변화와 성취감을 느끼며 발전해 나아가고 있다.

또한, 콘서트에 원우들의 가족, 지인 등 많은 분들이 품격있는 만추를 위해 살롱콘서트에 초청할 예정이다.

마스터스 성악 최고위과정 17기는 2019년 2월 말부터 시작한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