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TAR, 모바일 블록체인 서비스 공개 발표
GSTAR, 모바일 블록체인 서비스 공개 발표
  • 박재균 기자
  • 승인 2018.10.22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칸글로벌(KAN GLOBAL)은 오는 10월 24일 밋업 행사에서 삼성동 섬유센터에서GSTAR 블록체인 기술을 공개 발표한다.

(주)칸글로벌 관계자에 따르면 GSTAR 블록체인 기술은 GOX 시스템으로 모바일 플랫폼을 기반으로 블록체인을 적용하며, 특히 게임산업의 활성화와 MCN 1인 방송의 활성화를 목표로 한다고 밝혔다. 

게임은 구글이나 애플에 의존하지 않는 다운로드 방식이 아닌 웹방식을 추구하고, 기존의 CPU나 GPU를 뛰어 넘어 대중들이 모바일에서 플랫폼을 활용하는 방식을 추진한다. 모바일은 전세계 누구나 가지고 있고, 정보, 게임, 쇼핑, 방송 등 대부분을 모바일에서 소비하고 사용한다. 따라서 GSTAR는 전세계 어디에서나 결제가 가능하고 컨텐츠 사용이 가능한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하는 게임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MCN 1인 방송은 한국에서 먼저 활성화 되었지만 현재는 중국이 가장 발전하고 시장규모가 커졌다. 1명의 왕홍이 4천여만명의 팬을 보유할 정도이니, 얼마나 중국의 1인 미디어가 활성화가 되어 있는지 알 수 있다. MCN은 최근 크리에이터라는 직업군을 만들 정도로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고, 발전 가능성이 매우 많은 블루오션이다. 

업계에서는 내년에는 LTE보다 280배 빠른5G가 도입되면 영화 1편을 다운로드 받는데 10초밖에 소요되지 않는 점을 들어 이제 모바일 전성시대를 대비해야 된다는 분위기다. 내년 2019년부터 모바일 분야에 많은 변화가 예상되고 있는 상황에서  ㈜칸글로벌(KAN GLOBAL)도 빠르게 이 시장에 뛰어 들고 있는 것.  

GSTAR 관계자는 "모바일 MCN방송에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함으로써 전세계 어디에 있더라도 실시간 방송이 가능하고 각종 컨텐츠 및 쇼핑 거래가 가능하다".라면서 "GSTAR가 추구하는 것은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서 전세계인이 모바일 방송 플랫폼에서 판매자가 되고 구매자가 되어 전세계인에게 일자리를 창출해 주는 일환의 하나로 모바일 방송에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하도록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5G가 도입과 함께 모바일 방송과 블록체인 기술이 어떤 식으로 활성화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