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경제영토 확장을 위한 해외바이어 초청상담회
부산시, 경제영토 확장을 위한 해외바이어 초청상담회
  • 전성철 기자
  • 승인 2018.10.19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와 (재)부산경제진흥원은 24일 오전 10시 부산 롯데호텔에서 미주·동남아 등 유력 바이어를 초청해 부산지역 수출업체를 대상으로 '2018년 하반기 해외바이어 초청상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시는 2013년부터 매년 2회(상반기·하반기)에 걸쳐 부산시 해외무역사무소(베트남 호찌민, 미국 LA, 중국 칭다오·상하이, 일본 오사카)에서 직접 선정한 유력 바이어를 초청해 수출상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지난 상반기 수출상담회(5월 16일)에서는 해외바이어 48개사, 부산 수출기업 198개사가 참여해 404건의 비즈니스 상담을 추진해 총 6천600만 불의 수출계약을 추진 중이며 하반기 수출상담회(10월 24일)에서는 해외바이어 34개사, 부산 수출기업 137개사가 참여해 270건의 비즈니스 상담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상담회에서는 해외바이어의 상세정보가 기재된 디렉토리북 제작을 통해 참여기업의 추가상담(현장신청·매칭)을 유도하고 샘플진열대를 설치해 참여기업 제품 전시·홍보할 계획이며 (재)부산경제진흥원 창업지원본부와 협업으로 창업기업 10개 사를 선정해 적극적인 비즈니스미팅을 추진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부산 수출기업의 우수한 제품을 한자리에 선보임으로써 해외바이어는 우수한 제품을 찾는 기회가 되고 수출 업계에는 일감 확보와 새로운 해외 판로 개척에 도움이 돼 좋은 일자리를 더 많이 만들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