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는 프렌차이즈 창업 ‘파주닭국수’, 실속 아이템으로 입소문
뜨는 프렌차이즈 창업 ‘파주닭국수’, 실속 아이템으로 입소문
  • 김현주
  • 승인 2018.10.11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 시장에서 외식 및 음식점 창업이 꾸준한 관심을 받고 있음에도, 요즘 뜨는 창업 아이템의 추세나 성공 창업을 위해 필수로 파악해야 하는 트렌드를 잘 모르는 예비 창업자들이 많다. 오직 유행만을 좇아 브랜드를 선택해 프랜차이즈를 시작하게 된다면, 당장에는 무탈할지 몰라도 앞으로 시장 상황이 변화했을 때 외면받는 난감한 상황에 이를 수 있다.

지속성이 검증되지 않은 신생 창업 아이템의 경우, 희소성은 있지만 꾸준한 매출 달성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음식점 창업의 낮은 진입 문턱이라는 특성상 유사 회사들이 앞다투어 브랜드를 출시하는 때도 피해는 고스란히 창업자들의 몫으로 돌아가게 된다. 힘들어지는 경제 상황에 높아지는 폐업률, 최저임금 상승에 따른 인건비 부담, 점점 위축되는 소비로 떨어지며 계절별 기복으로 인한 불안한 매출 등이 생계형 창업의 가장 큰 고민거리라 할 수 있다.

이에 예비 창업자들은 불안감을 해결해줄 수 있는 안정적인 뜨는 프렌차이즈 창업 아이템을 물색하기에 나섰다. 최근 주목받고 있는 브랜드로는 평균 일 매출 300만원 이상의 수익률을 꾸준하게 달성하고 있는 외식 프랜차이즈 ‘파주닭국수’가 있다. 요즘 뜨는 사업, 유망 창업 아이템으로 불리는 ‘파주닭국수’는 파주 3대 맛집으로 소문난 국수 전문점으로, 큼지막한 닭 반 마리를 국수 안에 통째로 넣은 비주얼이 특징이다. 

월계수 잎을 넣어 끓인 부드러운 닭고기와 불 향을 입힌 칼국수의 중독성 있는 맛에 각종 방송은 물론, SNS에서도 큰 화제를 이어오고 있는 곳이다. 한 그릇에 1만원도 안 되는 놀라운 가성비를 앞세우며 C급 상권에서도 일 매출 650만원이라는 이례적인 성과를 기록해 소액 및 소규모, 저자본 창업 아이템으로 추천되고 있다.

이러한 놀라운 매출은 뜨는 프렌차이즈 창업 파주닭국수 본사에서 마련한 체계적인 ‘시스템’에서 비롯된다. 남자 소자본 프랜차이즈 창업 파주닭국수는 ‘40초 운영시스템’이라는, 주문부터 제공까지 단 40초면 가능한 운영체계를 갖췄다. 요리에 대한 부담감을 낮출 수 있도록 재료부터 레시피까지 본사에서 100% 제공한다. 반조리화 된 ‘원-팩 시스템’으로 인해 라면을 끓이듯이 쉬운 조리가 가능해 전문 주방 인력이 필요치 않아 인건비 절감에 힘이 되어주고 있다.

짧은 시간 내에 이루어지는 요리와 메뉴제공으로 빠른 회전율을 달성해 높은 매출이 가능하며, 대기시간이 발생하더라도 기다리는 시간을 단축해주고 있어 손님들의 높은 만족도를 자랑한다. 최근에는 포장판매와 배달판매도 원활하게 이루어져 실제, 신사동 내 배달 어플 ‘배달의민족’ 1등으로 선정되는 쾌거 또한 기록하며, 더욱 높은 순수익률을 확보하고 있다.

업체 관계자는 “이색적인 요식업 창업으로는 베트남쌀국수 창업, 라멘집 창업 등의 업종들이 인기가 많았다. 하지만 최근에는 이색적인 아이템과 함께 높은 순수익률로 소자본 창업 성공 사례를 갖추고 있는 뜨는 인기 국수집 창업 파주닭국수의 문의가 많은 편. 사계절 내내 매출을 낼 수 있는 칼국수, 호불호가 적은 닭고기의 만남은 빠르게 변하는 요식업 트렌드에 흔들리지 않고 굳건하게 사랑받는 아이템이라고 확신한다. ‘단기간 내 50호점 돌파’ 라는 이례적인 기록도 예삿일이 아니다. 가맹점 개설 시 최대 5천만 원 무이자 대출은 물론 철저한 상권 분석과 입지조사, 인테리어 시공, 요리 조리 및 운영 교육, 개점 준비 등 완성도 높은 준비를 본사 자체적으로도 도와 성공적인 식당창업으로 이끌겠다.”고 덧붙였다.

이색적인 불 향이 나는 닭 반마리를 품은 칼국수 유망 프랜차이즈 창업 ‘파주닭국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대표번호를 통해 가맹 상담신청이 가능하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