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파양보호 및 유기방지 업체 ‘통합요양보호소 아이조아’, 무료분양 연중무휴 진행
강아지 파양보호 및 유기방지 업체 ‘통합요양보호소 아이조아’, 무료분양 연중무휴 진행
  • 김현주
    김현주
  • 승인 2018.10.05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반려동물 돌봄 인구는 2000년 이후 크게 증가해 현재는 그 수가 1천만명에 이른다. 이는 인간의 평균수명 증가로 혼자가 됐을 때의 외로움을 달래고자 강아지분양, 고양이분양을 받는 시니어가 늘어났고, 1인 가구 증가, 딩크족 등 소규모 가구가 증가함에 따라 나타난 분석이다. 길어진 삶의 시간 속에서 삶을 함께하는 동반자이자 친구, 가족이라는 관계, 반려에 대한 욕구를 애완견, 애완묘에게 찾게 된 것이다.

반면 늙어서 강아지입양 및 고양이입양을 하는 시니어가 늘어가고 있지만 그에 따라 시니어층의 반려인들과 그들의 자식들 또한 걱정이 늘어가고 있다. 추후에 키우던 강아지가 혼자가 되었을 때, 그들의 자식들이 키울 형편이나 상황이 되지 않고 아이를 다른 곳으로 분양 보내야 하는 상황이나, 임신, 결혼 등을 통해 키우던 아이를 더 이상 키울 수 없을 때는 어찌해야 할까?

이에 최근 파양견을 안락사에서 평생 보호해주는 ‘아이조아 통합요양보호센터’가 애견인들 사이에서 눈길을 끌고 있다. 강아지 보호소, 고양이 보호소, 애견 요양원 역할을 하고 있는 ‘아이조아’는 이민 또는 알러지나, 집안사정 등으로 피치 못할 상황에서 강아지 파양이나 고양이 파양 등이 있을 때, 유기 또는 안락사 방지를 위해 아이들을 긴급 보호하고, 체계적인 절차를 통해 아이들을 끝까지 사랑해 줄, 새 가족을 찾아주는 캠페인을 전국적으로 벌이고 있다.

‘아이조아’는, 종합유기견보호센터 및 반려동물 직거래 1위인 주세요닷컴, 강아지분양 직거래 1위인 도그짱, 고양이분양 직거래로 유명한 캣조아 및 유기견 보호 분양과 관련된 포털 유기견 입양 카페들과, 다양한 블로그, SNS 등과의 연계제휴로 광범위한 입양 인프라가 형성되어 있어, 서울을 비롯하여 대전, 대구, 부산, 인천 등 전국적인 분양이 진행되면서 입소된 아이들이 사랑 가득한 가정으로 빠르게 입양갈 수 있다는 강점이 있다.

안락사 방지 및 유기견, 유기묘가 없는 세상을 위해 ‘아이조아’는 강아지무료분양, 고양이무료분양 및 유기견 방지, 파양견 보호입양, 유기견 분양 등의 절차로 파양견, 파양묘, 가정견, 가정묘 등의 반려동물들에게 좋은 가족을 찾아주는 책임분양 캠페인을 1년 365일 연중 무휴로 진행하고 있다.

이용방법으로는 포털 검색에서 ‘아이조아 통합요양보호센터’로 검색 후 홈페이지 사이트를 통해 상담전화, 카톡, 방문상담 등으로 강아지 파양방법 및 입소에 대한 안내를 받을 수 있으며, 일정한 절차를 걸쳐 강아지무료분양, 고양이무료분양, 유기견무료분양을 원하는 입양 신청자들 중, 신원 확실하고 생활이 안정된, 아이들을 사랑해줄 수 있는 믿음직한 가정으로 키우던 강아지 및 고양이를 빠르게 입양시킬 수 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파이낸스투데이는 이제 세계적인 미디어로 발돋움하겠습니다.
귀하의 귀한 후원금은 CNN, 뉴욕타임즈, 로이터통신 보다 영향력 있는 미디어를 만드는데 귀하게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파이낸스투데이
  •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0570 법인명 : (주)메이벅스 사업자등록번호 : 214-88-86677
  • 등록일 : 2008-05-01
  • 발행일 : 2008-05-01
  • 발행(편집)인 : 인세영
  • 대표 : 문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인수
  • 본사긴급 연락처 : 02-583-8333 / 010-3399-2548
  • 법률고문: 유병두 변호사 (前 수원지검 안양지청장, 서울중앙지검 ,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최기식 변호사 (前 서울고등검찰청 부장검사, 대구지방검찰청 제1차장검사,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 차장검사)
  • 파이낸스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