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블록체인 서울 추진한다.
박원순, 블록체인 서울 추진한다.
  • 김태현
  • 승인 2018.10.04 2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33억 투자 블록체인 서울 추진

박원순 서울시장이 2022년까지 1233억 원을 투자해 개포·마포 등지에 블록체인 집적단지 등을 조성하여 블록체인 서울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유럽 순방 중인 박원순 서울시장은 지난 3일(현지시각) 스위스 취리히에서 ‘블록체인 도시 서울 추진계획(2018~2022)’을 발표하면서 2022년까지 1233억 원을 투자해 시에서 개포 디지털 혁신 공원과 마포 서울창업허브 부지에 블록체인 집적단지를 조성하고 서울 글로벌블록체인센터를 신축한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1000억 원 규모의 블록체인 서울 펀드를 조성하며 행정서비스 혁신에 블록체인 기술을 우선 적용하는 14개 선도사업을 발표하여 서울을 블록체인 선도도시로 만들겠다는 계획을 내놓았다.

원희룡 지사의 제주도에 이어 서울시도 블록체인 선도도시 계획을 발표하면서 블록체인 중심지를 향한 경쟁도 치열해 질 전망이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