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AO 9개국 고위급 인사 초청 항공정책 및 전략관리 연수를 실시
ICAO 9개국 고위급 인사 초청 항공정책 및 전략관리 연수를 실시
  • 김명수 기자
    김명수 기자
  • 승인 2018.08.27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는 28일부터 3일간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국제민간항공기구(ICAO) 회원국 9개국 고위급 인사를 초청해 항공정책 및 전략관리 연수를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연수는 국토부가 지난 2001년부터 ICAO와 함께하는 교육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고위급 초청연수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다. 이번 초청 대상은 방글라데시, 네팔, 브루나이, 피지, 오만, 파키스탄, 트리니다드 토바고, 에콰도르, 콜롬비아 등 9개국이다.

행사는 △국내 항공정책에 대한 소개 △4차 산업혁명·첨단 공항·드론·항공산업의 미래 등 주요 이슈에 대한 전문가 강연 등이 이뤄진다.

김용석 국토부 공항항행정책관은 "항공 분야는 무엇보다도 국가 간 협력이 중요하다"며 "이번 고위급 초청 연수는 각 국의 항공정책과 이슈를 공유해 모두가 동등한 민간항공 공동체라는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내년 하반기 개최되는 ICAO 총회에서 7연임 이사국 선임을 달성하는 등 국제항공 위상을 강화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