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러스라이프 마켓 앵콜전, 현대백화점 판교점에서 오는 17일부터 5일간 열려
플러스라이프 마켓 앵콜전, 현대백화점 판교점에서 오는 17일부터 5일간 열려
  • 백연우
    백연우
  • 승인 2018.08.14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7개의 엄선된 브랜드 참여… 백화점 지하 1층 대행사장에서 만나볼 수 있어
세계 유수 디자인 스쿨 출신 패션 디자이너들의 브랜드 팝업존 최초로 선보여
플러스라이프 마켓 포스터
플러스라이프 마켓 포스터

스토리가 있는 유익한 제품을 소개하는 하이밸류 라이프 스타일 마켓 ‘플러스라이프 마켓(+Life Market)’의 앵콜전이 오는 8월 17일(금)부터 8월 21일(화)까지 5일간 현대백화점 판교점 지하 1층 대행사장에서 열린다.

이번 현대백화점 판교점에서 열리는 플러스라이프 마켓에서는 실력파 디자이너 브랜드 팝업존을 비롯해 리빙, 패션, 키즈, 뷰티, F&B 등 더욱 강화된 총 37개의 브랜드 라인업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이번 마켓에서는 그 동안 오프라인에서 흔히 만나볼 수 없던 패션 스쿨 출신 디자이너 브랜드를 주목할 만하다. 레이디 가가 등 해외 유명 셀러브리티 협찬 등으로 유명한 센트럴 세인트 마틴 출신 ‘수진리(SOOJIN LEE)’를 비롯 에스모드 디자인 스쿨 출신의 디자이너 브랜드 ‘랄모드’, ‘퓨자’, ‘일구구일’, ‘일구구엑스키즈(199XKIDS)’와 로맨틱한 감성을 자극하는 ‘프롬에스’가 대거 참여한다. 

뿐만 아니라 런던 감성과 좋은 소재로 인기 높은 ‘아바몰리’, 텐셀로 만든 친환경 라운지 웨어 ‘소프트라이프’, 일명 연예인 선글라스로 불리는 ‘라피즈 센시블레’, 뉴욕 감성을 담은 여성 주얼리 ‘젤리프라이데이’도 함께한다. 또한 편안한 착화감과 모던한 디자인이 돋보이는 ‘라슈즈’, 세계 곳곳에서 수집한 시간과 추억을 담고 있는 빈티지 편집숍 ‘라탈랑트’, 부담 없는 가격의 주얼리 브랜드 ‘낫앤본’, 디자인 감각이 돋보이는 스트라이트 셔츠 ‘32앤트’도 만나볼 수 있다.

키즈 브랜드로는 프리미엄 오가닉 키즈웨어 ‘할라타’, 어린아이들의 여행필수품으로 알려진 ‘심도마도’의 플레이매트 등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아이템을 선보인다. 이 외에도 아이 성장에 따라 변화시킬 수 있는 디자인 가구 ‘SMLD’, 엄마와 딸의 커플룩으로 유명한 ‘포니앤리니’, 간편하면서도 감각적인 기능성 타월 ‘스윙앤슬라이드’, 국내 최고의 풍선 아티스트가 선보이는 파티용품 브랜드 ‘와우파티’, 텐셀 소재로 만들어 피부 자극을 최소화한 ‘소프트라이프 키즈’ 등의 참여가 돋보인다.

플러스라이프 마켓 5월 판교 행사 전경
플러스라이프 마켓 5월 판교 행사 전경

이 밖에도 리빙 브랜드로는 편안함과 실용성을 중시하는 프리미엄 린넨 베딩 브랜드 ‘콤마씨’, 방배동에 위치한 감각적인 디자인 편집숍 ‘세그먼트’, 패브릭&룸 퍼퓸 전문 브랜드 '로파티프' 와 ‘초마루’, 방배동 패브릭 인테리어 디자인 숍 '아임디자인', 주방생활 용품 브랜드 '코멕스', 퀄리티 높은 주물 브랜드 '무쎄', 디자인 홈 브랜드 '휴플레인' 등이 선보인다.

뷰티 브랜드로는 좋은 소재와 돋보이는 브랜딩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국내외 코스메틱 브랜드가 모였다. 안전한 성분으로 피부 건강을 지키는 ‘페슬로’, 사용의 간편함과 뛰어난 밀착력으로 인기 높은 ‘원파운데이션’, 하이-퀄리티 두피케어 브랜드 ‘딥퍼랑스’ 외에도 국내에서 만나기 힘들었던 체코의 전통 레시피로 탄생한 ‘마뉴팍투라’의 스파 상품이 소개된다.
  
한편, 좋은 먹거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소비자들의 요구에 맞춰 안전하고 건강한 재료로 만든 브랜드를 엄선하였다. ‘스테파노스 키친’에서 준비한 셰프의 간편 파스타 '푸코', 셰프의 경험과 감각으로 론칭한 '가율'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우리 가족의 건강을 위한 슈퍼푸드를 선보이는 ‘오더 스테이션’도 최초 입점한다. 

특히 현대백화점 판교점에서만 특별하게 만나볼 수 있는 한국와인 셀렉션 팝업존이 기대를 모은다. 전국 각지의 한국 와인 메이커스 중 수준 높고 한국 요리와 잘 어울리는 와인들을 셀렉하여 선보인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