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채굴 기업 비트메인(Bitmain), 텍사스 데이터(Texas Data)와 채굴 시설에 5억 달러 투자
비트코인 채굴 기업 비트메인(Bitmain), 텍사스 데이터(Texas Data)와 채굴 시설에 5억 달러 투자
  • 이정이
  • 승인 2018.08.08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 코인텔레그래프
사진출처: 코인텔레그래프

 

비트코인(BTC) 채굴 회사 비트메인은 미국 시장 진출의 일부분으로 텍사스에 5억 달러 규모의 블록 체인 데이터 센터와 채굴 시설을 건설할 것이라고 이 회사는 8월 6일 언론 보도에서 밝혔다.

 

7월 초의 자금 조달 이후 약 120억 달러의 가치로 평가되는 비트메인은 미국 달러로 표시된 주식 시장에서 해외 주식 공개 (IPO)를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비트메인의 새로운 데이터 센터는 텍사스 주 록데일(Rockdale)의 알코아(Alcoa) 제련소를 인수할 것이다. 이 제련소는 2018년 4/4 분기에 건설되고 설치가 완료될 것이며, 2019 년 초에 "개시"될 것으로 추정된다.

 

지난달 록데일의 비트메인을 위해 일을 하게 될 프로젝트 관리자와 데이터 센터 사이트 관리자에 대한 구인 일자리가 Indeed.com에 게시되었다. 8월 6일 보도 자료에서 비트메인은 단지 이 센터의 위치만을 말했다.

 

보도 자료에 따르면 비트메인은 처음 2 년 동안 그 지역에서 400개의 일자리를 창출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최초 7년에 걸쳐 그 지역 경제에 대한 총 투자로서 5 억 달러를 할당할 것이라고 말했다.

 

암호화폐 채굴에 관한 미국과 캐나다 당국으로부터의 엇갈린 의견에도 불구하고, 양국은 새로운 관할 구역에서 보다 더 저렴한 전기 비용을 추구하는 사업체들의 목표가 되어왔다.

 

6 월에 채굴회사 코인민트(Coinmint)는 뉴욕 주의 북부 지역에 있는 이전의 공장 굴뚝 시설들을 비트코인 채굴 시설로 전환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캐나다의 채굴회사 헛 8 (Hut 8)은 7월 중순에 두 번째 채굴 시설을 출시했으며, 당시 공개된 수치에 따르면 그 과정에서 역량에 의해 세계 “최대의 상장” 운영자가 되었다.

 

이정이 기자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