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플랫폼서비스'30억원 전략적 투자 유치,부동산 건설·개발 금융 사업 강화
'비욘드플랫폼서비스'30억원 전략적 투자 유치,부동산 건설·개발 금융 사업 강화
  • 장인수 기자
    장인수 기자
  • 승인 2018.07.25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핀테크 업체 ‘비욘드플랫폼서비스’는 한신공영 등 3개사로부터 30억원의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25일 밝혔다.

투자를 통해 각자 전략 사업으로 집중하고 있는 부동산 건설·개발 금융 사업 강화와 글로벌 사업 확장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비욘드플랫폼서비스는 지난 2015년 10월에 출범해 P2P(개인간 거래) 금융 플랫폼 ‘비욘드펀드’와 종합 자산관리 앱 ‘뱅큐’를 운영하고 있다. 비욘드펀드는 분양대금 자산유동화대출(ABL), 건축자금 대출, 문화공연 매출채권 유동화 대출 등을 다루고 있으며, 현재 누적 대출액 1000억원 돌파를 앞두고 있다. 뱅큐는 은행, 카드, P2P, 암호화폐 자산을 한 눈에 살펴보고 관리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한신공영은 2017년 기준 1조 9,679억 원 매출을 달성하며 국토교통부 공시 기준 시공능력 평가 16위를 기록한 우량 종합건설업체다. 2004년부터 베트남, 캄보디아, 라오스 등 동남아시아 신흥국의 토목 및 건축 등 인프라 건설 시장에 진출해 글로벌 건설기업으로 도약하고 있다.

한신공영과 비욘드플랫폼서비스는 우선적으로 부동산 및 건설산업 분야에서 양사가 갖고 있는 전문성을 기반으로 관련 신상품을 공동 개발할 예정이며, 양사 간 시너지 효과를 증대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또한 양사는 동남아시아의 핀테크 사업 협력을 추진, 글로벌 사업 강화에 나선다.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확보한 자금은 비욘드플랫폼서비스의 사업 안정화를 위한 금융, 기술 인력 확충, 심사/리스크 관리 시스템 강화, 마케팅 비용 및 자산관리 앱 뱅큐의 서비스 고도화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서준섭 비욘드플랫폼서비스 대표는 “P2P 시장이 어려운 가운데 이번 투자유치는 남다른 의미를 지닌다”며 “한신공영과의 협력을 통해 안정성 있는 투자상품 개발 및 고도화된 핀테크 서비스로 고객들에게 더욱 획기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