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깃집 창업 ‘고을래 이베리코 흑돼지’, 수준 높은 요즘 소비자들을 만족시킨다!
고깃집 창업 ‘고을래 이베리코 흑돼지’, 수준 높은 요즘 소비자들을 만족시킨다!
  • 박재균 기자
  • 승인 2018.07.11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기압일 때는 고기 앞으로!’라는 언어유희가 있을 정도로 한국인들의 고기 사랑은 유별나다. 고기파, 육류파, 육식파 등 다양한 이름으로 육류에 대한 높은 관심을 표현하고 있을 정도. 그만큼 한국인에게 육류는 빠져서는 안 되는 주재료이면서 외식시장의 핫한 아이템이기도 하다. 

고깃집창업의 경우, 개인창업으로도 충분히 매장을 개설할 수 있다. 하지만 최근에 와서는 우후죽순 생겨나는 경쟁업체와 수준 높은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어려워진 모습이다. 메뉴 개발이 힘들고, 트렌드 변화에 부합하기가 힘들기 때문이다. 

개인창업보다는 프랜차이즈 창업이 성행하고 있다. 현재 고깃집 운영을 고려 중이라면 철저한 시장조사를 통해 경쟁력 높은 브랜드로 시작하는 것이 유리하다. 단, 높은 인기, 유행에 현혹된 선택은 지양해야 한다. 

프리미엄 고기전문점 ‘고을래 이베리코 흑돼지’는 비슷비슷한 컨셉트의 경쟁업체들 사이에서도 스페인 이베리코와 제주 흑돼지라는 맛과 품질을 인정 받고 있는 돼지고기만을 엄선해 선보이며 확실한 차별화를 보여주고 있다. 

이베리코는 세계4대 진미로 꼽히는데 제주 흑돼지와는 또 다른 식감과 육질을 선사하기 때문에 고기를 좋아한다면 한 번쯤은 들어봤을 법한 품종이기도 하다. 여기에 제주흑돼지는 쫀득한 식감과 풍부한 육즙으로 한국인에게 가장 사랑 받는 돼지고기다. 

그 밖에도 양질의 돼지고기를 ‘고을래 이베리코 흑돼지’에서는 자체 개발한 참숯 훈연고온숙성 기술을 적용, 풍미를 더욱 높이고 있다. 

 ‘고을래 이베리코 흑돼지’의 관계자는 “양질의 고기를 합리적인 가격대로 즐기고자 하는 수준 높은 고객들이 늘어남에 따라 이제는 고깃집도 달라져야 한다. 가성비 높은 고기 메뉴를 갖추는 것이 우선”이라면서, “이러한 성공조건을 두루 갖추고 있는 브랜드가 바로 ‘고을래 이베리코 흑돼지’라고 설명했다. 

이어 “고객 트랜드를 읽고 이에 맞춰 경쟁력을 갖춰가고 있는 브랜드다. 앞으로도 고객 니즈를 먼저 캐치해서 맞춰가면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