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을 활용한 텔레그램과 스팀잇 때문에 카톡과 네이버 블로그 위축
블록체인을 활용한 텔레그램과 스팀잇 때문에 카톡과 네이버 블로그 위축
  • 박재균 기자
  • 승인 2018.07.01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급격히 사용자가 늘고 있는 텔레그램 메신저 

최근 암호화폐 ICO가 활발해 지면서 텔레그램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급속히 늘고 있다는 보도다.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인기를 타고 텔레그램이나 스팀잇과 같은 외국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의 이용률이 급속히 높아지면서 반대로 카카오톡이나 네이버 블로그의 이용자가 감소하고 있는 추세라는 분석이다.

외산 SNS들은 정부의 각종 규제를 피할 수 있을 정도로 보안이 쎄며, 블록체인 기반 보상체계 까지 갖춰 놓고 있어 국내의 메신저나 네이버 블로그는 이제 설 자리를 잃게 되는 것 아니냐는 분석까지 나오고 있는 실정이다. 

지난 6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17 인터넷이용 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만 6세 이상 국내 인터넷 이용자들이 즐겨 사용하는 SNS의 순서가 페이스북(62%), 카카오스토리(47.6%), 인스타그램(30.5%), 네이버밴드(29.7%), 네이버블로그(28.2%) 순으로 나타나고 있다. 페이스북이 점점 인기를 잃고 있는것 아니냐는 예상을 뒤엎은 통계다.  인스타그램의 약진이 눈에 띈다. 

주로 이용하는 모바일 메신저는 카카오톡이 압도적 (99.4%)이고 페이스북 메신저(27.5%)로 소통하는 사람도 늘고 있다.

한편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업계에서는 단연 스팀잇과 텔레그램이다.

주로 글로벌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운용되는 블록체인이나 암호화폐공개(ICO) 관계자들는 블록체인 기반 글로벌 소셜미디어 '스팀잇'과 독일계 메신저 '텔레그램'을 주로 사용하며 , 블록체인 암호화폐로 보상을 가장 많이 해주는 메이벅스도 많이 쓰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계 SNS 블로그인 스팀잇은 게시물을 올린 사람에게 암호화폐로 보상을 해 주는데 이용자들이 올린 글과 사진들에 타 회원들이 추천(보팅)을 하면 추천 수에 비례해 자체 암호화폐인 '스팀'을 지급한다. 국내에서는 메이벅스가 가장 많은 보상을 해 주는 보상형 블로그 플랫폼으로 꼽힌다. 한달간 무려 100만원의 보상을 받은 회원도 있다. 

블로그를 올리면 금전적 보상을 주는 메이벅스 

스팀잇과 메이벅스는 블록체인과 ICO 관련 정보가 지속적으로 모이면서 정보 플랫폼의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메이벅스는 블록체인 암호화폐의 에어드롭 메카가 되고 있다. 에어드롭이란 암호화폐를 개발한 후 일반 유저들에게 무료로 뿌려주는 것을 말하는데 홍보와 마케팅의 효과가 탁월하다.

텔레그램은 보안에 민감한 ICO 관련 업체와 관계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메신저이다. 단체 채팅 방은 무조건 텔레그램을 쓸 정도로 블록체인 업계에서는 카카오톡을 제치고 텔레그램이 선두를 잡고 있다. 한 업체 관계자는 "암호화폐시장에서는 보안이 중요하기 때문에 1:1로 비밀대화를 할 수 있는 텔레그램을 쓴다"고 말했다.

인터넷 업계 전문가들은 "카카오톡이나 네이버 블로그 등 선두권을 달리는 국내 업체들도 대책을 세우지 않으면 블록체인으로 무장한 외국 업체들의 도전에 무방비로 당할 수 있다." 는 의견을 제시하고 있다.

이미 블로그 시장에서는 자체 암호화폐인 스팀으로 보상을 해주고 있는 스팀잇과 더불어 다양한 블록체인 코인으로 엄청난 양의 보상을 해주고 있는 메이벅스가 빠른 속도로 유저를 끌어들이고 있어, 결국 네이버, 스팀잇, 메이벅스의 3파전이 될 것이라는 견해도 나오고 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