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개발청, 중국 상하이에서 관광레저․의약․식품 분야 투자유치 추진
새만금개발청, 중국 상하이에서 관광레저․의약․식품 분야 투자유치 추진
  • 박재균 기자
  • 승인 2018.06.12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만금개발청은 중국 상하이에서 현지 유력 기업들을 대상으로 전략적인 투자유치 활동을 추진했다. 
6월 11일 상하이시 홍차오진장그랜드호텔에서는 전라북도와 공동으로 상하이시 유력 기업 상회 및 기업 임직원 등을 초청해 새만금 투자환경 설명회를 개최하는 한편, 개별 기업 방문을 통해 심도 있는 투자 상담을 했다.

설명회에는 상하이시에서 폭넓은 기업 연결망(네트워킹)을 가지고 있는 상하이시저장상회, 상하이시식품학회 및 금융기관 등 관계기관과 관광레저, 헬스케어(건강관리), 식품 분야 관련 기업 등 새만금 투자에 관심 있는 20여 명의 기업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새만금개발청은 「새만금 한중산업협력단지」의 전망과 추진 전략, 각종 규제 완화와 투자 혜택 등 새만금의 매력적인 투자환경을 설명하고 투자를 요청했으며, 중국 기업이 한국 진출 시 최우선으로 고려하는 투자 조건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중국 기업들은 새만금의 투자 가능한 용지와 투자 혜택 등에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상하이시저장상회는 15,000여 개 회원사를 대상으로 새만금을 홍보하고, 현장 방문단을 모집해 새만금을 방문하기로 했다.

특히, 관광레저 개발 관련 기업들은 새만금 방조제 인근 노출지 중심으로 조성 예정인 저밀도 수변도시 조성 참여와 해창석산 부지 등을 활용한 헬스케어 사업 추진에 큰 관심을 보였다.

또한, 새만금개발청은 한국 기업과의 합작을 통한 새만금 산업단지 투자를 검토하고 있는 태양광 모듈 및 셀 제조 기업을 방문해 새만금 투자를 독려했으며, 해당 기업은 조만간 새만금 현장을 방문해 한국 기업과 함께 구체적인 사업 계획을 제출하기로 했다.

새만금개발청은 6월 8일 항저우시 중국 최대 음료 기업과 관광개발 기업을 방문해 1:1 맞춤형 상담을 했으며, 해당 기업들로부터 새만금 투자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을 끌어냈다.

새만금개발청 배호열 투자전략국장은 “이번 투자유치 활동은 상하이와 항저우시 기업인들에게 한국의 유망한 투자처인 새만금을 알리는 좋은 기회였으며 중국 기업 유치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아울러, “잠재 투자기업에 새만금 사업에 관한 다양한 정보를 지속해서 제공하고, 기업의 관심 사항을 고려해 맞춤형 투자 상담을 추진하는 등 철저한 사후 관리를 통해 중국 기업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