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Business
       
전 국민 대상 보이스 피싱 예방 문자 발송
2018년 04월 16일 (월) 16:21:26 김현주 기자 rose371999@fntoday.co.kr

경찰청, 방통위, 금감원은, 최근 보이스피싱 피해 증가에 따라 국민들의 주의를 환기하기 위해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와 이동통신 3사및 알뜰통신사업자 36개사와 협력, 16일부터 총 5,363만 명 대상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메시지를 공동 발송할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경찰·금감원·검찰 등을 사칭, 자금을 편취하는 기관사칭형 보이스피싱은 최근 심각한 사회문제가 되었으며, 건 당 피해금액은 807만원 인것으로 추산 되었다.
  
보이스피싱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방통위의 “와이즈유저”,금감원의“보이스피싱지킴이”에서 얻을 수 있며,경찰청·방통위·금감원은 공공기관은 어떠한 경우에도 전화로 계좌이체·현금인출을 요구하지 않으므로, 의심스러우면 전화를 일단 끊은 뒤 반드시 해당 기관에 사실 여부를 확인해야 하며, 만약 사기범이 지정한 계좌로 돈을 송금하였다면 신속히 경찰 또는 해당 금융기관에 지급정지 요청할 것을 당부 하였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노인건강 지키는 필수영양소 단백질, ‘두부’로 섭취하세요
나노 기술에 6693억 투자,제조업 혁신과 일자리 창출
양육비 위해 한국에서 외국인 부의 경제활동 지속해야
5월부터 서울새활용플라자 1회용품 사용 안 한다
모바일 쇼핑 소비자 피해 최근 크게 늘어
☞ 언론사 최초 K리그 축구 전문 토론 게시판, K보드 바로 가기
김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트업뉴스
기업&CEO
인기 뉴스 TOP5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연월일: 2008년 5월 1일  발행인/편집인: 인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인수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사임당로 39
TEL:02-583-833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570
Copyright © 2008 - 2018 파이낸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1@fntoday.co.kr
파이낸스투데이는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