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경진원, 정부조달 진출기업 육성사업 참여업체 모집
전북경진원, 정부조달 진출기업 육성사업 참여업체 모집
  • 권순철 기자
    권순철 기자
  • 승인 2018.04.12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미얀마·베트남 1:1 현지 수출 상담회 지원 등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전라북도와 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원장 홍용웅, 이하 경진원)은 수출국 다변화를 위한 ‘포스트차이나 신시장 개척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포스트차이나 신시장 개척지원사업은 신남방정책이 반영된 사업으로 인도 및 아세안 주요국가 10개국 등 중국과 미국을 대체할 포스트차이나 지역에 진출하고자 하는 도내업체를 중점 지원해 수출국을 다변화하고 무역 리스크를 줄여 도내 수출증진에 기여하는 것을 목적으로 진행된다.

경진원은 이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정부조달 진출기업 육성사업’의 참여업체를 23일까지 전라북도수출지원사업관리시스템을 통해 모집한다.

기계, 부품, 건설, 특장차, 에너지, 통신 등 인프라 개발과 관련된 도내 중소기업은 모두 지원가능하다. 참여업체는 시장조사부터 에이전트 발굴 및 행사운영을 위한 차량과 통역, 항공비 일부(5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경진원은 포스트차이나 지역 중에서도 높은 경제성장과 다수의 인프라 개발계획으로 주목받고 있는 인도(첸나이), 미얀마(양곤), 베트남(하노이)을 방문해 현지진출 전략 설명회와 1:1 상담회를 운영해 정부입찰형 기업이 성공적으로 시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경진원 관계자는 “포스트차이나 지역 특성에 맞춰 특화된 품목으로 운영되는 1:1 수출 상담회와 현지입찰의 특성에 대한 설명회를 함께 진행하는 만큼 장기적 전략을 수립해 현지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해 침체기를 겪고 있는 도내경제에 활력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