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벤처펀드 조성액 사상최고치 경신, 투자금도 늘어
지난해 벤처펀드 조성액 사상최고치 경신, 투자금도 늘어
  • 김태현
  • 승인 2018.01.29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중소벤처기업부는 2017년도 신규 벤처펀드 조성액이 처음으로 4조원을 넘어 사상 최고치인 4조4000억원을 기록하였으며, 벤처투자 금액도 10.7% 증가한 약 2조4000억원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29일 발표했다.  

중소벤처기업부가 밝힌 2017년 벤처펀드 조성 및 벤처투자 동향 자료에 따르면 벤처펀드는 2016년에 처음으로 3조원을 넘어섰으며, 지난해에는 4조4430억원으로 2016년 대비 28.3% 증가하였다고 밝혔다. 

벤처펀드가 이처럼 증가의 원인은 정부가 모태펀드에 역대 최대의 추경안인 8600억원을 추가 편성하였으며 민간 출자자수와 출자금액이 각각 36.2%와 24.3% 등 대폭 증가한데 기인한 것으로 보인다.  

또한 2017년 벤처투자 규모는 2조3803억원으로 역시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였으며, 2016년(2조1503억원) 대비 10.7% 증가하는 등 2013년 이후 5년 연속 투자금액이 증가하였다. 

투자받은 기업수는 펀드가 증가한 것에 비하면 75개사가 증가한 것으로 나와 소폭 증가에 그쳤으며 평균 투자금액은 18억8000만원으로 알려졌다. 창업초기기업에 대한 투자비중은 업체수 기준 소폭 감소하여 2016년 46.0%에서 2017년 43.7%로 감소했다. 

2016년 주춤했던 해산조합의 수익률도 개선되었으며 2017년에 해산한 51개 조합은 총 1조1088억원을 투자하여 1조2932억원을 회수함으로써 1844억원의 수익을 냈다. 

중기부 관계자는 “지난해 제도개선을 통해 민간자금 유입되었으며, 지난해 결성된 펀드가 올해에 본격적으로 투자를 시작하고 올해에도 혁신모험펀드를 조성하는 등 벤처투자 시장에 자금이 충분히 공급될 것”이라고 밝히고 “민간 중심의 투자생태계 강화를 위해 ‘벤처투자촉진법’ 제정과 모태펀드 운용도 개편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